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시, 중소기업 육아휴직 업무대행수당 지원



광주

    광주시, 중소기업 육아휴직 업무대행수당 지원

    업무대행 기간 비례해 최대 200만원…전국 유일 사업

    광주광역시 제공광주광역시 제공
    광주광역시일가정양립지원본부는 100인 미만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육아휴직 업무대행수당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 사업은 대체인력 채용이 어려운 중소기업의 육아휴직 활성화와 일·가정양립 문화 확산을 위해 마련됐으며, 전국에서 유일하게 운영되고 있다.

    대상은 광주지역 100인 미만 기업에서 육아휴직자의 업무를 대신하고 있는 근로자로, 광주에 주소를 두고 있어야 한다.

    출산휴가자의 대체인력으로 신규 채용된 직원이 출산휴가에 이어 육아휴직 기간에도 해당 업무를 계속하면 업무대행자로 인정될 수 있다.

    다만 육아휴직 시작 전 2개월 이내에 신규 채용된 경우는 제외된다.

    또 지원 필수조건으로 육아휴직 종료 이후 휴직자의 고용을 유지해야 한다. 광주시는 육아휴직 종료 이후 4대 사회보험 가입 현황을 통해 고용유지 여부를 확인할 예정이다.
     
    지원 금액은 업무대행기간에 따라 달라진다. 업무대행기간이 5개월 미만일 경우 매월 20만원씩, 5개월 이상 10개월 미만일 경우 100만원, 10개월 이상이면 200만원 등 최대 200만원이다. 업무대행기간 시작시점과 종료시점이 지난해 또는 내년일 경우 별도 산정해 지급한다.
     
    또 '육아휴직-출산휴가-육아휴직'을 사용하면 출산휴가를 배제하지 않고 전체 기간을 업무대행기간으로 산정해 지원한다.
     
    이 사업은 광주시가 2019년 전국 최초로 시행했으며, 지난해까지 104개 기업 168명의 업무대행자를 지원했다. 올해는 5천만원을 투입해 25명 이상의 업무대행자를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 신청은 3월 5일 오전 10시부터 예산 소진 때까지 가능하다. 사업 참여 희망자는 광주시 일가정양립지원본부 또는 광주시 누리집을 참고해 관련 서류를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