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네이버 뉴스 개편…자살 기사 댓글 닫고 정정보도 한눈에

IT/과학

    네이버 뉴스 개편…자살 기사 댓글 닫고 정정보도 한눈에

    자살 관련 기사 하단 자살 에방 배너 노출
    언론사별 팩트체크 모아 최신순으로 서비스

    네이버 제공네이버 제공
    네이버가 26일 뉴스서비스를 전면 개편했다. 정정보도 모음 페이지의 접근성을 높이고 팩트체크 기사를 모아서 제공한다. AI(인공지능)을 활용해 자살 관련 기사의 댓글도 자동으로 닫는다.

    네이버는 건강한 온라인 환경 조성을 위해 이날부터 AI가 자살 관련 내용으로 인식한 기사의 댓글과 추천 스티커를 제외한다고 밝혔다. 대신 해당 기사의 본문 하단부에 "당신은 소중한 사람입니다"라는 내용의 자살 예방 배너가 노출된다.

    네이버는 정확한 기사 전달과 이용자 보호를 위해 △팩트체크 기사 모음 제공 △정정보도 모음 페이지 접근성 강화 △팔로우 댓글 활성화 등의 뉴스 서비스 개편 방안도 함께 내놨다.

    네이버는 팩트체크 페이지에 언론사별 팩트체크 기사를 모아 최신순으로 서비스하기로 했다. 네이버 관계자는 "팩트체크 페이지가 사라지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다양한 언론사에서 생산한 더 많은 팩트체크 기사를 모아서 제공하고 강화하는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이 밖에 네이버는 고침기사, 언론중재법에 따른 정정 반론 추후 보도, 인터넷선거보도심의위원회의 불공정 선거보도 경고·주의를 받은 기사들을 모아서 서비스하는 기존 메뉴를 이날부터 재정비하고, 정정 보도 기사에 대한 이용자 접근성을 더욱 높였다.

    구체적으로 모바일 메인 마이(MY)뉴스판, 언론사 편집판 등에서도 정정보도 모음을 확인할 수 있는 배너가 제공되며 뉴스서비스 상단 메뉴를 통해 관련 페이지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또 언론중재위원회 등 관계기관 심의 상태나 결과에 대한 안내를 기사 본문 최상단에 노출하고 '심의중', '요청중' 등의 현재 상태를 제목에서 더욱 알기 쉽도록 디자인을 강화했다.

    네이버가 지난해 4월부터 제공한 '댓글 작성자 팔로우 기능'도 이날부터 개선된 사용자환경(UI)을 통해 활성화된다. 네이버 뉴스에서 인상 깊은 댓글을 봤을 때 '팔로우'를 누르면 그간 해당 작성자가 쓴 댓글을 볼 수 있다. 네이버는 새로운 방식의 댓글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팔로우 버튼 노출 영역을 확대한다고 설명했다.

    네이버는 그린인터넷 페이지도 개편해 운영 중이다. 음란물 차단 AI '그린아이', 악플 차단 AI '클린봇' 등 고도화된 유해 콘텐츠 감지 기술 소개는 물론, 이용자 보호 활동의 방향성과 결과까지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방송통신위원회는 전날 네이버 뉴스 검색 개입 의혹 등 네이버의 전기통신사업법상 금지 행위 위반 사항을 확인하고자 사실조사에 착수했다. 지난 7월5일부터 네이버 뉴스 서비스에 대해 전기통신사업법 금지 행위 위반 여부를 파악하기 위한 실태점검을 실시한 데 따른 조치다.

    방통위는 위반 사항이 확인될 경우 법에 따라 최대 과징금 부과(관련 매출액의 100분의 1), 형사고발 등을 조치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네이버 관계자는 "사실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라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