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청주

    '35명 사상' 전도사고 관광버스 기사 불구속 기소

    충북소방본부 제공충북소방본부 제공
    지난 4월 이스라엘 관광객을 태우고 운행하다 전도사고를 내 1명이 숨지고 34명을 다치게 한 60대 관광버스 기사가 재판에 넘겨졌다.
     
    청주지방검찰청 충주지청은 관광버스 기사 A(69)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상 치사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22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충주에서 이스라엘 관광객을 태운 관광버스를 몰다 전도사고를 내 35명의 사상자를 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이스라엘 국적 60대가 숨졌고 한국인 가이드와 관광객 등 34명이 다쳤다.
     
    사고 차량은 당시 기어 2단으로 오르막길을 주행하다 1단으로 변경한 뒤 시동이 꺼진 것으로 조사됐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감정 결과 차량에서 구조적 결함이 확인되지 않았다.
     
    버스 승객 등 34명에 대한 교통사고처리법 위반(치상) 혐의는 A씨의 보험 가입에 따라 불송치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