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미디어

    사라진 조민 유튜브 영상…"정부 법적 신고로 금지"

    유튜브 영상 캡처유튜브 영상 캡처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씨가 최근 공개한 특정 유튜브 영상이 정부 신고로 인해 비공개 처리된 것으로 알려졌다.

    조씨는 지난 1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3개월 만에 공개하는 실버버튼'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이 비공개 되기 전 알려진 바에 따르면, 조씨는 유튜브 채널 구독자 10만 명을 넘기면 받는 실버버튼과 함께 자신의 집 내부를 소개했다. 고양이를 언급하며 '지금 본가에서 아빠(조 전 장관)와 함께 있다'는 설명을 하기도 했다.

    그러나 현재 해당 영상을 클릭하면 '정부의 법적 신고로 인해 해당 국가 도메인에서 사용할 수 없는 콘텐츠'라는 설명이 나온다. 대한민국에서는 영상을 볼 수 없는 상태라는 것이다.

    정부가 어떠한 이유로 해당 영상에 대한 제재 조치를 취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통상 같은 제재를 받은 유튜브 영상 게시물은 연령 등급 제한을 어기는 등 문제가 있었던 만큼, 조씨 영상 비공개는 이례적인 조치라는 의견도 나온다.

    특히 조씨 영상은 폭력·선정적이지 않고 일상을 담은 내용이라 일각에서는 특정인을 대상으로 한 '검열이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검찰은 지난달 조민을 입시비리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앞서 조씨는 아버지 조 전 장관, 어머니 정경심 교수와 함께 입시비리 논란에 휘말리면서 의사 면허가 취소됐다. 부산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고려대학교 입학도 취소됐다. 그는 학교를 상대로 소송했으나 패소 후 항소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이 과정에서 일부 보수 유튜버들이 조씨를 겨냥해 포르쉐 탑승 논란 등을 부추겼고, 조민은 이에 소송으로 맞서기도 했다.

    지난 5월부터 유튜브 활동을 시작한 조씨는 구독자 30만 명을 돌파하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최근에는 에세이집을 출간해 어린 시절부터 의학전문대학원, 아버지 조 전 장관 이야기까지 자신을 둘러싼 논란을 다뤘다. 1점대 학점, 포르쉐 탑승 등 논란을 직접 해명하기도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