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가장 빠른 저출산 대책" 충북도, 난임 지원 확대 추진



청주

    "가장 빠른 저출산 대책" 충북도, 난임 지원 확대 추진

    난임시술 소득제한 폐지, 가사서비스 지원 등

    충북도 제공충북도 제공충청북도가 저출생 대책의 일환으로 난임 시술 소득 제한 폐지 등 난임 지원 사업을 확대하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우선 2인 가족 중위 소득 180% 이하 부부에게만 지원하던 난임 시술비를 내년부터 도내 남녀 각각 2500명에서 3700명 정도로 추산되는 모든 난임부부로 확대한다.

    난임부부의 진단검사비도 20만 원 한도 내에서 지원할 예정이다.

    또 전국 최초로 난임 시술을 받은 여성에게 가사도우미 비용을 지원하고 충청권에는 아직까지 단 한 곳도 없는 난임.우울증 치료센터 설립도 추진할 방침이다.

    도는 지난 1일부터 전국에서 처음으로 난자 냉동시술비 지원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도내에서만 1268명이 난임 시술을 받아 이 가운데 809명(32.1%)가 임신에 성공했으며 난임 시술을 통해 태어난 도내 신생아 비율도 2018년 2.8%에서 지난해 10.9%로 증가했다.

    충북도 조덕진 기획관리실장은 "난임 지원은 가장 빠르고 효과적인 저출산 대책"이라며 "계획된 사업들이 잘 진행될 수 있도록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