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출근 때마다 '졸졸'…알고보니 수개월동안 같은 아파트서 스토킹

청주

    출근 때마다 '졸졸'…알고보니 수개월동안 같은 아파트서 스토킹

    같은 아파트 주민 스토킹·불법촬영 40대 구속


    같은 아파트 주민을 수개월 동안 몰래 촬영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청원경찰서는 40대 A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과 스토킹처벌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월부터 지난달까지 청주시 청원구 같은 아파트에 살고 있던 주민 B(여)씨를 스토킹하거나 불법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출근시간대 아파트 현관 등에서 기다렸다가 B씨가 나타나면 뒤따라가며 뒷모습을 촬영하는 등 모두 40여 차례 불법 촬영한 것으로 조사됐다.
     
    B씨는 여러 차례 자신을 뒤따라오는 A씨를 수상히 여겨 지인에게 도움을 청했고, A씨는 지난달 30일 같은 범행을 저지르다 지인에 의해 덜미를 잡혔다.
     
    A씨는 경찰에서 "호감이 있어 그랬다"며 범행을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 등을 조사한 뒤 조만간 사건을 검찰에 넘길 방침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