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기업/산업

    애플페이 나와!…삼성페이, 네이버페이와 연동 시작

    애플페이 상륙에 서비스 목표 시점 앞당긴 듯

    삼성전자 제공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삼성페이와 네이버페이의 간편결제 연동 서비스를 23일부터 시작한다. 애플페이의 국내 진출에 맞서기 위해 서비스 시점을 앞당긴 것으로 풀이된다.
     
    삼성전자는 22일 이 같은 서비스 연동 시점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삼성페이의 온라인 결제가 강화된다. 55만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를 비롯한 네이버페이 온라인 주문형 가맹점에서 삼성페이를 통한 간편 결제가 가능하다.
     
    네이버페이 온라인 주문형 가맹점에서 제품 주문을 위해 '일반결제'를 누르면, '삼성페이' 메뉴가 별도로 만들어져 결제가 가능하다.
     
    네이버페이의 오프라인 결제도 이달 중 시행된다. 네이버페이 사용자는 삼성페이로 결제 가능한 전국의 모든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삼성페이의 MST(마그네틱보안전송) 결제 방식을 이용할 수 있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달 네이버와 손잡고 결제와 월렛(Wallet) 부문의 협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당시 간편결제 연동 서비스 시행 목표 시점으로 '올해 상반기'를 제시했다.
     
    하지만 애플페이가 22일 국내에 본격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는 내부적으로 애플페이 대응팀을 꾸리고 시장 반응에 귀를 기울이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