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가요

    '재계약 성공' 한해, 브랜뉴뮤직 비등기 이사 됐다

    가수 한해. 넷플릭스 제공가수 한해. 넷플릭스 제공가수 한해가 브랜뉴뮤직과 재계약을 체결했고, 비등기 이사로도 선임됐다.

    브랜뉴뮤직은 한해가 19일부로 두 번째 재계약을 맺음과 동시에 비등기 이사로 선임됐다고 20일 공식 발표했다. 그러면서 "오랜 기간 쌓아온 한해와의 깊은 신뢰와 애정을 바탕으로 이번 재계약을 체결하게 되었다"라며 "한해가 앞으로도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비등기 이사 선임에 관해서는 "앞으로 아티스트로서의 활동 외에도 회사의 임원으로서 소속 아티스트들의 멘탈 관리 및 아티스트와 회사 간의 원활한 소통을 위한 가교 역할을 맡아 멋진 커리어를 이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해는 브랜뉴뮤직이 설립된 2011년 3인조 그룹 팬텀의 메인 래퍼로 데뷔한 후 2015년부터 본격적인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현재 tvN '놀라운 토요일'을 포함해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과 유튜브 등에서 활약 중인 한해는 브랜뉴뮤직의 대표 아티스트이기도 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