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0월 경상수지 흑자 '턱걸이'…상품수지 적자 전환

뉴스듣기


금융/증시

    10월 경상수지 흑자 '턱걸이'…상품수지 적자 전환

    뉴스듣기

    10월 경상수지 8.8억달러 흑자
    두 달 연속 흑자지만…
    전년 동월 대비 흑자폭 크게 줄어

    연합뉴스연합뉴스
    10월 경상수지가 9월에 이어 두 달 연속 흑자를 기록했지만 흑자폭은 작년 동월에 비해 크게 줄었다. 경상수지 핵심 구성 요소인 상품수지는 한 달 만에 적자로 전환됐다.
     
    한국은행이 9일 발표한 국제수지 잠정통계에 따르면 10월 경상수지는 8억 8천만달러(약 1조 1600억 원) 흑자로 나타났다. 두 달 연속 흑자 기록인데, 흑자 규모는 9월(15억 8천만달러)에 비해 절반 수준으로 줄었다. 작년 같은 달(80억 1천만달러) 보다는 흑자폭이 71억 3천만달러나 급감했다.
     
    올해 1~10월 누적 경상수지는 249억 9천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마찬가지로 작년 같은 기간(754억 2천만달러)보다 흑자폭이 504억 3천만달러 크게 줄었다.
     
    경상수지는 2020년 5월 이후 올해 3월까지 23개월 연속 흑자를 이어오다가 수입 급증 등의 영향으로 4월 적자로 전환됐다. 5월엔 곧바로 흑자로 돌아섰지만 8월 적자로 재전환되며 불안한 흐름을 보이다가 9월부터 다시 흑자 기조를 회복했다.
     
    10월 경상수지 세부 항목을 보면 상품수지가 14억 8천만달러 적자였다. 한 달 만에 적자로 돌아선 건데, 1년 전(61억달러 흑자) 대비 75억 8천만달러나 감소했다.
     
    연합뉴스연합뉴스
    수출이 529억 9천만달러로 작년 10월 대비 33억 6천만달러(6%) 줄어든 반면, 수입은 540억 7천만달러로 1년 전보다 42억 1천만달러(8.5%) 늘어난 점이 영향을 줬다. 품목별로는 반도체와 화학공업제품 수출액이 전년보다 각각 16.4%, 13.4% 줄었고, 원자재 수입액은 9.9% 증가했다. 가스, 석탄, 원유 수입액(통관기준) 증가율은 각각 79.8%, 40.2%, 24.2%에 달했다.
     
    서비스수지는 5천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6억 4천만달러 흑자였던 전년 동월에 비해선 흑자폭이 5억 9천만달러 줄었다. 운송수지의 흑자 규모(13억 8천만달러)가 작년(23억 1천만달러) 대비 크게 줄어든 영향이 컸다.
     
    본원소득수지 흑자 규모는 22억 6천만달러로, 1년 전보다 10억 1천만달러 늘었다. 투자소득 가운데 배당소득 수지 흑자 규모가 15억 8천만달러로 작년 10월보다 10억 3천만달러 불어났기 때문이다.
     
    금융계정 순자산(자산-부채)은 10월 중 25억 3천만달러 증가했다. 직접투자는 내국인의 해외투자가 27억 5천만달러, 외국인의 국내투자는 8억 1천만달러 늘었다. 증권투자는 내국인의 해외투자가 15억 6천만달러 감소한 반면, 외국인의 국내투자는 35억5천만달러 늘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