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백악관 "한미일 독자 北제재는 3국간 조율된 것"

뉴스듣기


미국/중남미

    백악관 "한미일 독자 北제재는 3국간 조율된 것"

    뉴스듣기
     연합뉴스 연합뉴스
    백악관이 최근 한미일 3국에서 비슷한 시기에 나온 대북독자 제재는 3국 간 조율을 통한 것이라고 밝혔다.
     
    에이드리엔 왓슨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대변인은 2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이 같은 사실을 밝히면서 "동시에 이뤄진 이 조치는 한미일간 3자 관계의 힘이 강화됐음을 입증한다"고 말했다.
     
    지난달 한미일 정상들의 만남 이후 나온 후속 조치라는 것이다.
     
    왓슨 대변인은 이어 "미국과 유엔의 복합적인 제재에 직면한 북한은 가상화폐 강탈과 다른 사이버 절도 등 갈수록 필사적인 방법을 통해 무기 프로그램에 필요한 자금을 조달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존 커비 NSC 전략소통조정관도 이날 화상 브리핑에서 한미일 제재에 대해 "북한을 더 강하게 압박하고 도발에 대한 책임을 묻기 위한 3자 노력의 훌륭한 사례"라고 평가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