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청소에 진심인 나라' 日 독일전 후 라커룸도 청소

뉴스듣기


축구

    '청소에 진심인 나라' 日 독일전 후 라커룸도 청소

    뉴스듣기
    독일전 후 청소된 일본 라커룸. FIFA 트위터독일전 후 청소된 일본 라커룸. FIFA 트위터그야말로 청소에 진심인 나라 일본이다.

    일본은 23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랴안의 할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독일을 2대1로 격파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전반 33분 페널티킥 선제골을 내줬지만, 후반 독일파 도안 리츠, 아사노 다쿠마의 골로 역전승을 완성했다.

    무엇보다 매너에서도 이겼다.

    경기 후 화제를 모은 것은 일본 응원단이었다. 응원 도구로 사용했던 파란 비닐봉투에 쓰레기를 담았다. 일본 응원단이 떠난 자리는 따로 청소가 필요 없을 정도였다. 국기를 버리고 경기장을 빠져나간 독일 응원단과 비교되는 모습이었다.

    일본 선수단은 라커룸도 싹 치우고 숙소로 향했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SNS를 통해 깨끗하게 정리된 일본 라커룸 사진과 함께 "독일을 상대로 역사적인 승리를 거둔 뒤 일본 팬들은 경기장에서 쓰레기를 치웠다. 그리고 일본 대표팀은 할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의 라커룸을 티클 하나 없이 정리했다"고 설명했다.

    일본은 2018 러시아월드컵에서도 라커룸 청소로 관심을 받았다. 당시 16강에서 벨기에에 2대3으로 역전패를 당하고도 라커룸을 치운 뒤 러시아어로 '고맙다'라는 메모를 남기고 떠났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