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애기단풍 숲을 맨발로 걷는 단풍맛집 '순창 강천산길'[전라북도 천리길]

뉴스듣기


전북

    애기단풍 숲을 맨발로 걷는 단풍맛집 '순창 강천산길'[전라북도 천리길]

    뉴스듣기

    전국 최초의 군립공원 '강천산군립공원'에서 시작
    강천산 전체를 붉은빛으로 감싼 '애기단풍'
    왕복 5km의 맨발 산책로와 목재 데크 산림욕장 걸어
    병풍바위를 비단처럼 흐른다는 '병풍폭포'
    887년 도선국사가 창건한 절 '강천사'
    아찔한 높이와 화려한 전경을 자랑하는 '현수교 구름다리'
    커다란 암벽에 세 줄기의 물줄기가 쏟아지는 '구장군폭포'

    ■ 방송 : 전북CBS <컴온라디오, 김도현입니다> (평일 낮 12시 30분~1시)
    ■ 진행 : 김도현 변호사 (법무법인 영)
    ■ 출연 : 강갑술 해설사
     
    ◇ 김도현> 전라북도의 아름다움을 걸으면서 만끽하는 명품 여행길. 전라도 천 년의 역사와 자연을 담은 길, 전라북도 천리길. 44개로 이루어진 전북 천리길을 만나는 시간이죠. 내 친구 전북 천리길을 소개합니다. 오늘 만날 길은 말이 필요 없는 단풍길이죠. 바로 순창 강천산길입니다. 오늘 천리길 안내해 주실 분 강갑술 해설사님 자리했습니다. 해설사님, 안녕하세요.
     
    ◆ 강갑술> 네,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
     
    ◇ 김도현> 전북 천리길 시작하고 반절이 벌써 지났는데 순창은 처음입니다.
     
    ◆ 강갑술> 그렇죠. 순창은 장수의 고장으로 이름이 나 있습니다. 이유가 무엇일까 생각해 봤더니 이렇게 맑은 공기, 오염되지 않는 환경 속에서 주민들이 생활하기 때문에 아마 그 원인이 되지 않을까 이런 생각을 해요. 순창에는 또 천리길이 세 군데가 지정돼 있어요. 강천산길 그다음에 선비의 길, 장군목길 이렇게 지정돼 있는데 이곳 모두 이 자연환경이 아주 깨끗하고 좋은 환경 속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 김도현> 네. 그러면 오늘 걸을 길은 어떤 길인가요?
    강천산길 안내도. 강갑술 해설사 제공 강천산길 안내도. 강갑술 해설사 제공 
     
    순창 강천산길. 강갑술 해설사 제공 순창 강천산길.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순창의 아주 유명한 강천산길이 되겠습니다.
     
    ◇ 김도현> 네. 지금 되게 유명하잖아요. 순창의 강천산이 굉장히 유명하잖아요.
     
    병풍폭포. 강갑술 해설사 제공 병풍폭포.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그렇죠. 옛날에는 우리 순창 사람만 숨겨놓은 비밀로 해서 즐겼는데 지금은 전국 단위로 이렇게 사람들이 많이 모이기 때문에 굉장히 아주 인기가 있는 곳입니다.
     
    ◇ 김도현> 지금 전북CBS 노컷뉴스 유튜브 채널로 들어오시면 강천산길을 보실 수 있는데요. 우와, 정말 구경하러 온 등산하러 오시는 분들도 굉장히 많으시고 울긋불긋 정말 그림이 따로 없습니다. 지금 이 길을 꼭 가야 하는 이유를 듣지 않아도 지금 영상으로만 봐도 알 수 있는데 얘기해 주실까요?
     
    현수교 구름다리. 강갑술 해설사 제공현수교 구름다리. 강갑술 해설사 제공◆ 강갑술> 산은 그렇게 높지는 않지만 산봉우리도 많고 또 탐방로도 많습니다. 작게는 2km 더 크게는 8km 종주 코스도 있어서 산행을 즐길 수 있고 가는 곳마다 다양한 풍경을 볼 수 있어서 참 좋습니다. 두 번째는 강천산은 참 물이 맑아요. 사시사철 마르지 않고 호수도 많고 순창 지도를 보면 이 순창 한가운데에 강천산이 있는데 강천산의 맑은 물줄기가 순창을 한 바퀴 돌아서 남쪽에서 내려오는 섬진강 물과 만나게 됩니다. 이렇게 순창이 산 좋고 물 맑고 풍요로운 고장인 것은 강천산도 큰 보탬이 되고 있습니다. 또 이렇게 사계절 중에서 가을이 제일 좋은데요. 강천산에는 아기단풍이 아주 많이 있습니다.
     
    ◇ 김도현> 아, 아기단풍이요?
     
    애기단풍. 강갑술 해설사 제공 애기단풍.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네, 그래서 이 아기단풍은 아주 작고요. 또 붉게 물든 것이 아주 장관입니다. 그래서 전국에서 많은 관광객들이 찾고 있습니다. 지난주에는 토요일, 일요일 해서 한 6만 명이 다녀갔다고 얘기합니다.
     
    ◇ 김도현> 지금 전북CBS 노컷뉴스 유튜브 채널에 들어오시면 아기단풍 볼 수 있는데요. 아기단풍 정말 색도 너무 예쁘고.
     
    ◆ 강갑술> 그렇죠. 색깔이 아주 뭐랄까 붉고 노랗고 아주 원색을 띠어서 정말 경관이 말할 수 없이 아름답습니다.
     
    ◇ 김도현> 이렇게 산책하기 좋을 것 같은데 저희는 어떤 경로로 걸어볼까요?
     
    경로. 전북도 제공 경로. 전북도 제공 ◆ 강갑술> 매표소에서 출발해서 강천계곡을 사이에 두고 병풍폭포를 지나서 메타세쿼이아 길 그리고 강천산을 지나서 현수교 그리고 구장군폭포까지 이렇게 갈 수가 있습니다. 길이 완만하고 또 한여름에도 그늘 속에서 산행할 수 있어서 매우 걷기 좋은 길입니다.
     
    ◇ 김도현> 몇 킬로미터나 되죠?
     
    ◆ 강갑술> 원래는 7km 입니다마는 우리가 실제로 건강을 위해서 맨발로 걸 수 있는 길을 계산해보면 한 왕복 5.5km 됩니다.
     
    ◇ 김도현> 미세 모래가 깔려 있어서 맨발로 걸을 수 있군요.
    맨발 산책로. 강갑술 해설사 제공 맨발 산책로. 강갑술 해설사 제공 
     
    발 씻는 곳. 강갑술 해설사 제공 발 씻는 곳.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그렇죠. 맨발로 걷기에 아주 좋고요. 또 거기에 걷고 나서 발을 씻기에도 아주 좋은 시설이 갖춰져 있습니다.
     
    ◇ 김도현> 발 씻는 곳이 따로 있군요.
     
    ◆ 강갑술> 그렇죠.
     
    ◇ 김도현> 이 길에 대한 역사와 얽힌 이야기 유래까지 한번 들어볼게요.
     
    강천산 군립공원. 강갑술 해설사 제공 강천산 군립공원.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강천산은 우리나라 최초의 군립공원이고요. 한국인이면 누구나 한 번쯤 가야 하는 관광지 100선에 뽑히기도 했습니다. 또 강천산의 옛 이름은 용천산이었다고 그래요.
     
    강천사 대웅전. 강갑술 해설사 제공 강천사 대웅전.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김도현> 용천산.
     
    ◆ 강갑술> 용천산. 산세가 용이 꼬리를 흔들면서 승천하는 모습을 닮았다고 해서 지어진 이름인 것 같은데 훗날 강천산이라고 바뀌었습니다. 아마 산자락에 강천사 큰 절이 있어서 이렇게 이름이 바뀌지 않았나 이런 생각을 합니다. 최근에는 계곡이 깊고 또 기암괴석이 많아서 호남의 소금강 이렇게 부르기도 합니다.
     
    계곡길. 강갑술 해설사 제공 계곡길.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김도현> 지금 전북CBS 노컷뉴스 유튜브 채널에 들어오시면 계곡, 깊은 계곡을 보실 수가 있는데 정말 외국 같아요. 이렇게 마지막으로 어떤 길인지 한마디로 정의해 주신다면요?
     
    단풍길. 강갑술 해설사 제공 단풍길. 강갑술 해설사 제공 구장군폭포. 강갑술 해설사 제공 구장군폭포.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강천산의 길을 종합적으로 말씀을 드려 본다면 맨발로 산책할 수 있는 길도 있고 또 숲속을 산책할 수 있는 길도 있고 힐링도 등반길도 있습니다. 그래서 마음대로 개인의 희망하는 대로 선택해서 할 수가 있고요. 모든 사람이 즐겨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저는 국민 건강 증진에 매우 아주 유익한 길이라고 저는 부르고 싶습니다.
     
    ◇ 김도현> 건강 증진에 매우 유익한 길입니다. 이렇게 건강 증진에 매우 유익한 길을 저희가 걸었는데 이 길을 걷고 난 후에 저희가 꼭 먹어야 하는 음식도 들어보겠습니다.
     
    ◆ 강갑술> 여러 가지 음식이 있습니다. 산채비빔밥도 있고요. 메기 매운탕도 유명한데요. 그중에서 특히 한정식이 아주 유명합니다. 돈도 그렇게 저렴하고 반찬도 아주 많이 나와서 강천산에 오시면 꼭 한 번 드시고 가셨으면 합니다.
     
    ◇ 김도현> 전주만 한정식이 유명한 줄 알았더니 아니네요.
     
    한정식. 강갑술 해설사 제공 한정식.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그렇죠. 순창도 아주 유명하고.
     
    ◇ 김도현> 아무래도 장류가 있어서 나물이나 이런 것들이 굉장히 맛있나 봐요.
     
    ◆ 강갑술> 외국 사람들이 와서 먹어보고 아주 맛있다고 그러고 칭찬을 많이 합니다.
     
    ◇ 김도현> 네, 좋습니다. 이 길과 함께 둘러볼 수 있는 주변 관광지도 소개해 주시죠.
     
    ◆ 강갑술> 주변 관광지로써는 최근에 개발했는데요. 동계면에 가면 장군목길이 있어요. 바로 장군목길 위에 또 잔도길이 최근에 개발됐고요. 그다음에 채계산 출렁다리도 한 3년 전에 개통돼서 정말 멋진 풍광을 순창이 오시면 볼 수가 있습니다.
     
    ◇ 김도현> 무엇보다 순창은 강천산이죠. 강천산이라도 아기단풍 보러 꼭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맨발로 걷기 좋은 길이라고 해서 더욱더 매력적으로 느껴지네요.
     
    강천산길 1. 강갑술 해설사 제공 강천산길 1. 강갑술 해설사 제공 
    ◆ 강갑술> 그렇죠. 다른 지역은 이렇게 맨발로 할 수 있는 지역이 드물죠. 그런데 순창은 예산을 많이 투하해서 미세 모래를 많이 깔아서 아주 폭신폭신하게 좋은 감촉으로 걷기를 할 수 있어서 참 건강에 좋습니다.
     
    ◇ 김도현> 건강을 생각하시는 우리 청취자 여러분들 이번 주나 다음 주 이렇게 단풍이 절정일 때 맨발로 걸을 수 있는 순창 강천산길을 한번 걸어보시기 바랍니다. 전라북도 아름다움을 걸으면서 만끽하는 명품 여행길, 전라북도 천리길. 오늘은 44개의 길 중 27번째 길인 순창 강천산길을 함께 걸어봤습니다. 조만간 꼭 가서 걸어보겠습니다. 강갑술 해설사님 멋진 안내 감사했습니다.
     
    ◆ 강갑술> 감사합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