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국 7개 교회 568명 교인, 9월 장기기증 희망 등록

뉴스듣기


종교

    전국 7개 교회 568명 교인, 9월 장기기증 희망 등록

    뉴스듣기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박영수 목사가 남서울교회 여찬근 담임목사에게 생명나눔예배 기념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제공.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박영수 목사가 남서울교회 여찬근 담임목사에게 생명나눔예배 기념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 제공.

    사랑의장기기증운동본부가 지난 9월 한 달 동안 전국 7개 교회, 568명의 교인들이 장기기증 희망등록을 했다고 밝혔다.

    장기기증운동본부는 "서울 강남구 남서울중앙교회와 동작구 장성교회, 경기도 동두천시 동두천교회 등 7개 교회가 이번 달 '생명나눔예배'를 드리고 장기기증 희망등록에 참여함으로써 장기부전 환자들에게 따뜻한 희망을 전했다"고 말했다.

    장기기증운동본부 박진탁 이사장은 "장기기증 희망등록을 통해 이웃사랑을 흘려보낸 교인들이 자랑스럽다"며 "그리스도의 사랑을 닮은 교인들의 생명나눔이 절망에 빠진 이웃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장기기증 희망 등록엔 남서울중앙교회(여찬근 담임목사), 장성교회(김재철 담임목사), 동두천교회(구제상 담임목사)서부침례교회(이창순 담임목사), 수원선교교회(고양주 담임목사), 영천문화교회(이관영 담임목사), 예수평화교회(여환옥 담임목사)가 참여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