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브이]'윤석열차' 어떤 부분이 명예 훼손이냐? 답 안한 장관에 "궁색, 옹졸, 쪼잔" 맹폭

뉴스듣기


국회/정당

    [노컷브이]'윤석열차' 어떤 부분이 명예 훼손이냐? 답 안한 장관에 "궁색, 옹졸, 쪼잔" 맹폭

    뉴스듣기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윤석열 대통령을 풍자한 만화 '윤석열차'에 대해 "정치적인 의도가 있고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작품"이라고 말했다.
     
    박 장관은 5일 국회에서 열린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문체부 국정감사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하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부분이 정치적 의도가 있고 명예를 훼손했는지에 대해서는 말을 아꼈다.
     
    더불어민주당 전재수 의원은 "윤석열 대통령의 얼굴이 나오는 부분이 정치적 의도가 있나? 김건희 여사가 연상되는 부분인가? 아니면 칼 들고 있는 검사로 보이는 부분인가?"라고 질문을 했고, 박 장관은 "정치적 의도라는 얘기는 하지 않았다"고 답했다.
     
    그러자 전 의원이 "그러면 왜 만화영상진흥원에 징계를 하느냐, 어떤 부분이 타인의 명예를 훼손했는지 구체적으로 얘기하라"고 재차 물었고, 이에 박 장관은 "그건 의원님이 보시면 알지 않느냐 작품을 보면 자연히 느낄 것이다"고 말했다.
     
    전 의원은 "장관의 답변이 스스로 느끼기에도 궁색하다, 옹졸하다, 쪼잔하다, 고등학생의 풍자만화를 가지고 이 난리를 치고 부끄럽지 않냐"며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