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통령실 이전으로 국방부 위험시 대체 업무공간 없어"

뉴스듣기


국방/외교

    "대통령실 이전으로 국방부 위험시 대체 업무공간 없어"

    • 2022-09-30 22:19
    뉴스듣기

    민주당 정태호 "전쟁 준하는 위협 있어도 국방부 갈 곳 없어"

    연합뉴스연합뉴스
    대통령 집무실이 국방부 청사가 있던 현 위치로 이전하면서 재난 등 위기 상황이 발생했을 때 국방부가 업무를 볼 수 있는 대체 공간이 확보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정태호 의원이 30일 공개한 '국방부본부 기능 연속성 계획'을 보면 국방부는 지난해 자연재난, 사회재난, 사이버 위기 등의 상황이 발생해 국방부 청사를 옮겨야 할 때 대체 업무공간으로 옛 청사의 지하벙커를 지정했다.

    지하 2층에는 장·차관실이, 지하 3층에는 기획조정실과 국방정책실, 인사복지실, 전력자원실 등이 위치하도록 했다.

    그러나 이곳은 모두 대통령실 이전에 따라 국가안전보장회의(NSC)를 여는 데 쓰이고 있다.

    이에 따라 다른 대체 업무공간을 확보해야 하는데, 국방부는 현재까지 이를 결정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 의원은 "당장 전쟁에 준하는 위협이 발생해도 국방부가 갈 곳이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같은 지적에 국방부는 청사 이전 후 본부의 기능 연속성을 유지하기 위해 기존 계획을 수정하는 단계로, 내달 중 그 계획을 확정하겠다는 입장인 것으로 전해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