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충북 12개 주민사업체, 올해 관광두레사업 공모 선정

뉴스듣기


청주

    충북 12개 주민사업체, 올해 관광두레사업 공모 선정

    뉴스듣기
    충북도 제공충북도 제공
    충청북도는 27일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2022년 관광두레사업 신규 주민사업체 공모에 도내에서 모두 12곳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추진하는 이 사업은 지역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지역자원을 관광으로 연계, 주민공동체 중심의 관광을 육성하는 사업이다.

    지역별로는 충주 8곳, 청주와 음성 각 2곳이 포함됐다.

    이들 주민사업체는 한국관광공사로부터 길게는 5년 동안 최대 1억 천만 원 내에서 교육과 견학, 컨설팅, 파일럿 사업 등의 맞춤형 지원을 받게 된다.

    이번 선정으로 충북은 기존의 운영 중인 청주와 음성 각 5곳, 괴산 3곳을 포함해 모두 25곳의 주민사업체를 운영하게 됐다.

    도는 앞으로 다양한 행사와 축제에 관광두레 주민사업체를 적극 활용하고 성과 공유 간담회 등을 통해 지역 관광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계획이다.

    충북도 관계자는 "충북 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관광두레 사업 활성화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