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기수, 가품 사용 사과 "모두 폐기처분…반성"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김기수, 가품 사용 사과 "모두 폐기처분…반성"

    뉴스듣기
    김기수는 지난 17일 자신의 유튜브에 사과 영상을 올렸다. 김기수 유튜브 캡처김기수는 지난 17일 자신의 유튜브에 사과 영상을 올렸다. 김기수 유튜브 캡처유튜브 크리에이터로 활동 중인 코미디언 김기수가 가품 사용을 사과했다.

    김기수는 17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사과 영상을 올렸다. 그는 "연예인으로서 많은 분들이 지켜본다는 것을 자각하고 그저 친한 친구들과 소통한다는 느낌으로 했던 저의 경솔한 행동과 말투, 그동안 너무 악플들을 많이 받아와서 소중한 피드백과 악플들을 구별해내지 못한 점, 연예인으로서 영향력이 충분히 있는데도 불구하고 가품을 사용했던 점 다시 한번 머리숙여 사과 말씀드리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죄송합니다. 가품들은 모두 폐기처분했습니다. 앞으로는 제 경솔한 행동과 언행으로 인해서 실망시켜 드리지 않는 김기수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겸손함과 고마움을 아는 김기수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여러분들 덕분에 여러분들 피드백 덕분에 제가 저를 돌아볼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겸손하고 또 겸손하며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김기수 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전했다.

    앞서 김기수는 라이브 방송 도중 명품 가방에 관해 언급했고, 이때 가품이라는 문제 제기가 나왔다. 또한 김기수가 의료용 사진을 도용했다는 지적도 있었다.

    2001년 KBS 16기 공채 코미디언으로 데뷔한 김기수는 '댄서킴' 캐릭터로 큰 인기를 끌었다. 현재는 유튜브 개인 채널을 운영하며 뷰티 유튜버로 활동 중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