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체 해소' 용인시, 스마트 교통체계 구축에 국비 48억 원 확보

뉴스듣기


경인

    '정체 해소' 용인시, 스마트 교통체계 구축에 국비 48억 원 확보

    뉴스듣기

    지자체 지능형교통체계 사업 공모 선정
    작년 국비 24억 원 확보에 이어 두 번째
    정체구간 중심으로 최적 신호 체계 운영

    용인특례시청사 전경 모습. 용인특례시청 제공용인특례시청사 전경 모습. 용인특례시청 제공
    7일 용인특례시가 국토교통부에서 주관하는 '2023년 지자체 지능형교통체계(ITS) 구축사업' 공모에 선정돼 국비 48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스마트 교통체계 구축과 관련해 국비 24억 원을 지원받은 데 이어 두 번째다.

    지능형교통체계는 기존 교통시설에 첨단 기술을 접목해 실시간 교통 정보를 관리·제공함으로써 안전하고 원활한 교통환경을 조성하는 시스템이다.

    이번 국비 확보를 통해 시는 이달 수립한 '용인시 ITS 기본계획'의 1~2단계에 해당하는 첨단교통관리시스템 고도화와 스마트교차로 구축 사업 등을 오는 2024년까지 추진할 방침이다.

    이 같은 첨단 체계는 교통체증 해소를 위해 지역 내 주요 상습정체 구간에 적용될 전망이다. 대상 지역은 국도 43호선(포은대로) 광교상현IC~죽전4교 7.2km, 중부대로 수원신갈IC~마평삼거리 12.5km, 국도45호선(백옥대로) 용인IC~남동사거리 4.2km 등 3개 구간이다.

    이 외에도 시는 △구간교통정보 수집 인프라(DSRC-RSE) 구축 △보행자 인식형 횡단보도 교통신호제어기 도입 △광역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 고도화 등도 추진한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용인 반도체클러스터와 플랫폼시티 조성 등 굵직한 개발사업들이 많은 만큼, 교통수요 증가에 맞춰 원활한 교통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시정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