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흥국생명, 코로나19 5명 확진…KOVO컵 개막전은 정상 진행

뉴스듣기


배구

    흥국생명, 코로나19 5명 확진…KOVO컵 개막전은 정상 진행

    뉴스듣기
    경기를 앞두고 몸을 풀고 있는 흥국생명 선수들. 순천=김조휘 기자경기를 앞두고 몸을 풀고 있는 흥국생명 선수들. 순천=김조휘 기자프로배구 여자부 흥국생명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흥국생명은 13일 전남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2022 순천·도드람컵 프로배구대회(KOVO컵) 여자부 IBK 기업은행과 개막전 경기를 치른다.

    그런데 개막전 경기를 앞두고 악재가 덥쳤다. 한국배구연맹 관계자는 경기 전 "흥국생명 선수 5명과 스태프 2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하지만 경기는 예정대로 정상 진행된다. 흥국생명은 경기에 나설 수 있는 최소 인원 7명을 확보했다. 흥국생명 권순찬 감독은 경기 전 "오늘 경기 출전이 가능한 선수는 8명"이라고 밝혔다.

    KOVO는 이번 대회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시 경기 운영 가이드라인을 공지했다. "확진자 발생시 확진자 제외 정상 운영을 원칙으로 한다"면서 "'불완전 팀'은 치러진 경기를 포함해 전체 경기를 부전패 처리한다"고 명시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