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천장 무너지고 도로 잠긴 군산, 시의원들 '목포 워크숍' 연기

뉴스듣기


전북

    천장 무너지고 도로 잠긴 군산, 시의원들 '목포 워크숍' 연기

    뉴스듣기
    물폭탄 맞은 전북 군산, 도로 상황. 독자 제공물폭탄 맞은 전북 군산, 도로 상황. 독자 제공
    전북 군산지역에 내리는 폭우로 피해가 속출하는 가운데, 군산시의원들이 예정된 워크숍을 연기했다.

    11일 CBS노컷뉴스 취재결과 군산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소속 예결위원 9명은 이날부터 이틀간  전남 목포의 한 호텔에서 워크숍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이들 시의원은 전남 목포에서 '추경예산 편성대비' 워크숍을 진행할 계획이었지만 군산지역에 내리는 폭우로 인해 일정을 연기한 것으로 파악됐다.

    군산 나운동의 한 연립 아파트. 전북소방본부 제공군산 나운동의 한 연립 아파트. 전북소방본부 제공
    전라북도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군산지역에 시간당 100㎜의 폭우가 내렸다.

    주택 천장이 무너지고 도로가 물에 잠기는 등 시간이 지나면서 피해는 불어나고 있다.

    한 시의원은 "군산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피해가 발생하고 있기에 워크숍을 취소했다"며 "현재 상황에서 워크숍을 가기 어렵다고 판단했고 우선 지역구를 살피기로 의견이 모아졌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