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英호니먼 박물관, 나이지리아에 약탈 유물 반환

뉴스듣기


유럽/러시아

    英호니먼 박물관, 나이지리아에 약탈 유물 반환

    뉴스듣기

    "약탈 증거 명백, 반환 적절"…"결정 환영, 장기 대여 논의"
    베닌 브론즈 주요 컬렉션 소장한 대영박물관 압박 커질듯

    연합뉴스연합뉴스
    영국 런던의 호니먼 박물관이 '베닌 브론즈'를 포함한 72점의 유물을 나이지리아 정부에 반환한다고 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이 유물들은 영국군이 1897년 베닌시(市)에서 약탈한 문화재다.
     
    이번 반환으로 현재 가장 크고 중요한 베닌 브론즈 컬렉션을 소장하고 있는 대영박물관에 압박이 더 커질 전망이다.
     
    이브 살로몬 호니먼 박물관 이사회 의장은 "이 유물들을 힘으로 약탈한 것이라는 증거가 매우 분명하다"면서 "외부에서도 나이지리아에 반환하는 것이 도덕적이고 적절하다는 우리의 견해를 지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나이지리아 국립박물관기념물위원회는 이번 결정을 환영하며 호니먼 박물관과 협력해 유물의 장기 대여를 논의할 예정이다.
     
    반환이 결정된 유물은 최소 16세기 나이지리아 남서부 지역의 베닌 왕국에서 황동과 청동으로 만들어졌다. 베닌 브론즈는 아프리카에서 가장 문화적으로 중요한 유물 중 하나다.
     
    앞서 독일은 지난달 1100여 점 이상의 유물을 나이지리아에 반환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