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공연/전시

    연극 '햄릿' 23~24일 공연 취소…추가 확진자 발생

    핵심요약

    제작사 신시컴퍼니 18일 공식 SNS 통해 밝혀
    "취소된 회차 예매 고객에게 할인구폰 지급"

    신시컴퍼니 제공 신시컴퍼니 제공 연극 '햄릿'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으로 오는 24일까지 공연을 취소한다.

    제작사 신시컴퍼니는 18일 공식 SNS를 통해 "안타깝게도 오늘 추가 확진자가 나와 23~24일 공연을 추가로 취소한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3일 서울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개막한 '햄릿'은 지난 16일 공연팀 내 대체할 수 없는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22일까지 공연을 일괄 취소한 바 있다.

    신시컴퍼니 측은 "현재 코로나19 확진자의 건강은 매우 양호한 상태다. 앞으로 남은 공연은 무사히 진행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공연 중단 관련 후속 조치도 발표했다.

    신시컴퍼니 측은 "8월 3일 오후 3시, 8월 10일 오후 3시 공연을 추가한다. 취소된 회차(7월 16~24일)를 예매했던 관객에게 30% 할인쿠폰을 지급한다. 쿠폰으로는 7월 26일에서 8월 13일 사이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고 말했다.

    '햄릿'은 이해랑 탄생 100주년을 기념해 2016년 공연한 후 4년 만에 무대에 오른다. 박정자, 손숙, 정동환, 전무송, 권성덕, 김성녀, 유인촌, 윤석화 등 원로배우가 조연·단역을, 강필석, 박지연, 박건형, 김수현, 김명기, 이호철 등 젊은 배우가 주연을 맡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