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온몸으로 음주운전 차량 막은 울주군청 볼링팀 선행 화제

뉴스듣기


울산

    온몸으로 음주운전 차량 막은 울주군청 볼링팀 선행 화제

    뉴스듣기
    지난 7일 오후 8시쯤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의 한 도로에서 울주군청 소속 볼링선수들이 음주운전 차량을 몸으로 막아서고 있다. 울주군 제공지난 7일 오후 8시쯤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의 한 도로에서 울주군청 소속 볼링선수들이 음주운전 차량을 몸으로 막아서고 있다. 울주군 제공
    울산 울주군청 소속 볼링팀 선수들이 음주운전 차량을 막아 사고를 예방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다.

    11일 울주군에 따르면 전국실업볼링대회 출전을 위해 충남 천안시를 찾은 울주군청 볼링팀은 지난 7일 오후 8시쯤 경기를 마치고 숙소로 귀가하던 중 천안 성정동의 한 도로에서 수상한 차량을 목격했다.

    선수단은 이 차량이 정상적으로 주행하지 않는 것을 보고, 차량에 다가가 내부를 확인하니 운전자가 정신을 차리지 못한 채 술 냄새를 풍기고 있었다.

    위험한 상황이라고 판단한 선수단은 차가 움직이지 못하도록 멈춰 세운 뒤 열려있던 운전석 창문을 통해 문을 열고, 운전자의 안전을 확보했다.

    이후 사고 예방을 위해 경찰에 신고를 접수했고, 현장에 구급차가 도착한 것을 확인한 선수단은 숙소로 복귀했다.
     
    당시 상황을 본 목격자는 "퇴근길 복잡한 도로에서 누구도 다가서려 하지 않는 위험한 상황이었지만 울주군청 볼링팀 선수들은 한명도 빠짐없이 발 벗고 나섰다"며 "음주운전 차량을 세우지 않았더라면 운전자뿐만 아니라 주변 차량에도 큰 피해가 있었을 텐데 선수들의 침착하고 신속한 대응 덕분에 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2002년 창단한 울주군청볼링선수단은 조성룡 감독을 비롯한 강희원, 노민석, 박경록, 오진원, 장동철, 황동욱 선수 등으로 구성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