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태풍 에어리 일본으로…제주는 5일까지 비

뉴스듣기


제주

    태풍 에어리 일본으로…제주는 5일까지 비

    뉴스듣기

    4일 서귀포 남쪽 290km 부근까지 올라온 뒤 일본쪽으로 방향 틀어
    제주는 3일부터 비…5일까지 강우량 최고 60mm

    제4호 태풍 에어리 진로도. 기상청 제공제4호 태풍 에어리 진로도. 기상청 제공당초 제주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된 제4호 태풍 에어리(AERE)가 일본쪽으로 방향을 틀어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진 않을 것으로 보인다.

    3일 기상청에 따르면 에어리는 이날 오후 3시 현재 일본 오키나와 북서쪽 100㎞ 부근 해상에 시속 10㎞ 안팎 속도로 북상하고 있다.

    에어리는 4일 오전 9시 제주 서귀포시 남쪽 290㎞ 부근 해상까지 올라온 뒤 오른쪽으로 방향을 틀어 일본을 향할 것으로 예보됐다.

    일본 규슈섬을 통과해 6일 오전 9시에는 오사카 서남서쪽 260㎞ 부근 해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화된다는 게 기상청의 전망이다.

    당초 에어리는 제주도를 관통해 우리나라 남부지방까지 영향을 줄 것으로 보였지만 일본쪽으로 방향을 틀면서 우리나라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진 않을 것으로 관측된다.
     
    에어리는 최대풍속이 초속 19m이고 강풍반경이 250km의 비교적 작은 태풍이다. 또 앞으로 지나갈 바다도 해수면 온도가 28도 이하여서 세력을 키울 가능성도 적다.

    다만 에어리의 북상으로 제주남쪽바깥먼바다에는 태풍주의보가 발효됐고 제주해안과 남해안에 너울을 유입시키는 등의 간접적인 영향을 주겠다. 

    제주도는 또 에어리가 공급하는 고온다습한 공기가 한라산과 섬에 부딪히면서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3일 오후부터 서귀포시 표선면과 성산읍 등 제주도 동부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제주 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고 밝혔다.

    비는 오는 5일까지 제주도 동부와 남부, 산지에는 20~60mm가 오고, 제주 북부와 서부에는 5~30mm가 내릴 전망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