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마녀 2'도 통했다…4일 만에 100만 돌파



영화

    '마녀 2'도 통했다…4일 만에 100만 돌파

    영화 '마녀 2' 100만 관객 돌파 기념사진. NEW 제공영화 '마녀 2' 100만 관객 돌파 기념사진. NEW 제공박훈정 감독의 '마녀 시네마틱 유니버스'의 두 번째 이야기 '마녀 2'가 4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15일 개봉한 '마녀'의 후속작 '마녀 파트 2. 디 아더 원'(Part2. The Other One)(감독 박훈정)은 개봉 4일째인 지난 18일 관객 42만 4665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 109만 8129명을 기록했다.
     
    이는 전작 '마녀'의 100만 돌파 시점보다 2일 앞선 기록으로 오랜 시간 '마녀' 시리즈를 기다려온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며 한국형 액션 시리즈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올해 개봉한 한국 영화 중 4번째, 전체 개봉영화 중 8번째로 100만 돌파에 성공해 '범죄도시 2'에 이어 한국 영화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마녀 2'는 초토화된 비밀연구소에서 홀로 살아남아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된 소녀(신시아) 앞에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를 쫓는 세력들이 모여들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액션 영화로, 한국 영화계 독보적인 장르영화 마스터 박훈정 감독과 '마녀'의 오리지널 제작진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또한 이번 '마녀 2'에서는 자윤이 아닌 또 다른 소녀와 소녀를 둘러싼 여러 인물과 그들 사이 관계를 통해 본격적인 '마녀 시네마틱 유니버스'를 예고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