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보수성향 하윤수 부산 교육감 당선, 교육현장 대대적 변화 예상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부산

    보수성향 하윤수 부산 교육감 당선, 교육현장 대대적 변화 예상

    뉴스듣기
    핵심요약

    부산학력평가연구원 설립, 기초학력진단평가 실시키로
    동서교육격차 해소 위해 서부산에 자사고, 특목고 설립
    무자격 교장공모제 개선, 시민 감시단 운영해 참여 강화

    보수 성향의 하윤수 부산교육감 후보가 당선되면서 부산 교육현장에서도 대대적인 변화가 예상된다. 연합뉴스 보수 성향의 하윤수 부산교육감 후보가 당선되면서 부산 교육현장에서도 대대적인 변화가 예상된다. 연합뉴스 
    보수 성향의 하윤수 부산교육감 후보가 당선되면서 부산 교육현장에서도 대대적인 변화가 예상된다.

    하 후보는 "낡은 이념·정파 교육, 깜깜이 교육으로 대변되는 진보교육의 폐해를 떨쳐내겠다"고 수차례 밝혀온 만큼, 김석준 현교육감이 추진한 토론·토의 중심의 창의적 교육 기조가 대폭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먼저 학생들의 기초 학력진단평가가 강화할 전망이다.

    하 당선인은 우선 진보교육 8년의 가장 큰 문제로 학력 깜깜이와 학력 저하 문제를 꼽았다.

    해결 대안으로 부산학력평가연구원을 설립해 연 1회씩 전체 초등학생과 중고생을 대상으로 기초 학력진단평가와 학업성취도 평가를 하겠다는 공약을 내놨다.

    특히, 기존의 기초학력평가는 목표 달성도만 확인해 학생과 학부모가 정확한 교육 수준을 알기 어렵다며 전수 학력 평가 순위도 공개하겠다고 밝힌바 있다.

    동서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서부산권에 자사고와 특목고를 설립하고 명지국제신도시에 국제학교 유치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정원의 30%를 지역 학생으로 채우는 것도 고려한다.

    학생해양수련원을 설립해 학생들에게 해양에 대한 교육을 강화하고 '부산진로직업체험센터'를 설치해 취업지원과 진로교육도 활성화 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공정한 인사시스템을 구축하고 무자격교장공모제 개선하며 시민감시단을 운영해 교육 정책에 학부모와 시민 참여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김 교육감이 무자격 교장 공모제와 전교조 해직 교사 채용을 하고 있다며 불공정, 코드 인사라고 척결 대상으로 꼽은바 있다.

    이와 함께 장애인평생교육센터 운영,교원 업무 부담 경감,학교폭력 예방 프로그램 운영 등도 추진에 속도가 날 전망이다.

    현재 부산교육청 2층에 있는 교육감실 1층 이전, 유치원·초중고 입학준비금 등 기본 경비 지급, 학생·교직원 마음건강치유회복센터 설치, 학부모교육진흥원도 공약으로 내세웠다.

    그는 공약 6대 분야 총 80여개 추진에 예산 3천800억원이 필요할 것으로 내다봤다.

    하지만, 과정에서 불거진 하 당선인의 선거법 위반 혐의는 아직 결론이 나지 않아 앞으로 교육감직을 유지하는데 변수가 될 전망이다.

    하 당선인은 선거 벽보와 공보에 정규 학력을 졸업 당시 학교명이 아닌 변경된 교명인 남해제일고와 경성대학교로 기재해 공직선거법을 위반한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상태다.

    앞으로 재판을 통해 시시비비가 가려질 가능성이 높다.

    하 후보는 그밖에 김 후보 측에서 제기한 허위사실 유포 등의 선거법 위반 혐의 고소사건 2건이 진행 중이다.

    때문에 앞으로 선거법 위반 재판의 결과에 따라 발목이 잡힐 수 있도 있다. 

    선거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 이상을 확정받으면 선거에서 이기더라도 당선이 무효로 되고, 낙선 시에도 앞으로 5년간 피선거권이 제한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