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조영종 충남교육감 후보 "학생들에게 삼시세끼 제공"

뉴스듣기


대전

    조영종 충남교육감 후보 "학생들에게 삼시세끼 제공"

    뉴스듣기

    친환경 무상급식으로 아침부터 저녁밥까지 학교에서 제공…3대교육복지 공약
    "이병학 후보가 고소한 것은 전과자 눈에는 범죄자만 보이는 것" 명예훼손 고발

    조영종 충남교육감 후보가 30일 천안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인상준 기자조영종 충남교육감 후보가 30일 천안시청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인상준 기자
    충남교육감 선거에 출마한 조영종 후보는 30일 기자회견을 열고 "친환경 무상급식으로 아침부터 저녁밥까지 챙겨주는 학교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이날 오전 충남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이같이 밝히며 "부모가 다 직장을 나가고 부실할 수 있는 학생들의 식단을 고려해 건강도 챙기고, 돌봄 사각지대 없는 삶의 질을 향상시키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가정형편이 어려워 체험학습을 못하는 학생들에게 폭넓은 배움의 기회 제공과 지원을 통해 양육하는 분위기를 형성하겠다"며 체험학습비를 연간 최대 50만 원씩 지급한다는 공약도 제시했다.
     
    이밖에 방과후학교 수강료를 50% 지원하고 사립유치원 운영비 국공립수준으로 인상 등을 약속했다. 
     
    조 후보는 이병학 후보가 자신을 선관위에 고소한 것과 관련해 "자신의 얼굴을 편집 조작해 선거운동에 활용했다는 내용인데 전과자 눈에는 범죄자만 보이는 것 같다"며 "기본적 사실확인 없이 무조건 고발하는 이 후보의 인성을 의심 안 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그는 "전과자는 교육감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여론에 다급한 나머지 돌파구를 찾고자 하는 것 같다"며 "즉각 공개사과하고 사과가 없을 시 명예훼손으로 고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