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석열·김건희, 주말 용산 대통령실 '댕댕이 나들이'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석열·김건희, 주말 용산 대통령실 '댕댕이 나들이'

    뉴스듣기
    핵심요약

    취임 후 세 번째 주말…반려견과 대통령실 청사 방문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28일 용산 대통령집무실에서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고 있다. '건희사랑' SNS 캡처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28일 용산 대통령집무실에서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고 있다. '건희사랑' SNS 캡처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취임 후 세 번째 주말 반려견과 함깨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 잠시 나들이를 다녀왔다.

    29일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과 김 여사는 전날(28일) 오후 반려견들과 함께 용산 대통령실 청사를 찾았다.

    윤 대통령은 이날 청사 대회의실에서 7대 종단 지도자들과 오찬 간담회를 갖는 등 공식 일정을 소화했기 때문에 하얀색 셔츠에 정장 차림이었다.

    반면, 김 여사는 흰 면바지에 흰 티셔츠, 베이지색 조끼를 입는 등 편안한 차림이었고, 머리도 가볍게 뒤로 묶은 모습이었다.

    윤 대통령 내외는 청사 앞 잔디밭에 앉아 강아지들이 노는 모습을 구경하거나 대통령 집무실 의자에 앉아 대화했다.  

    김 여사의 페이스북 공식 팬클럽 '건희사랑'에 올라온 사진에는 윤 대통령과 김 여사가 반려견을 안고 찍은 사진이 공개되기도 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유기견이었던 나래(가운데) 등과 함께 28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 앞 잔디밭에서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고 있다. '건희사랑' SNS 캡처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유기견이었던 나래(가운데) 등과 함께 28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 앞 잔디밭에서 반려견과 시간을 보내고 있다. '건희사랑' SNS 캡처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