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광주

    5·18 42주년 추모제 '거행'…오월 영령 넋 기려

    국립5·18민주묘지서 추모제
    추모제 전통 제례 형식 진행
    5·18 유족 등 200여 명 참석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추모식이 17일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렸다. 김한영 기자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추모식이 17일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렸다. 김한영 기자
    5월 영령의 넋을 위로하고 숭고한 광주정신을 기리는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추모제가 17일 거행됐다.

    이날 오전 9시30분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치러진 5·18 민중항쟁 제42주년에는 5·18 유족 등 200여 명이 참여했다.

    추모제는 전통 제례 형식으로 진행됐다. 5·18 유족회 김영훈 전 회장과 5·18부상자회 황일봉 회장, 5·18구속부상자회 조규연 회장이 각각 초헌, 아헌, 종헌을 맡았다.

    5·18 유족들이 17일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5·18 제42주년 추모제에서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김한영 기자5·18 유족들이 17일 광주 북구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열린 5·18 제42주년 추모제에서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김한영 기자
    이날 유족들은 추모제를 등을 통해 오월 민주 영령들의 넋을 기렸다.

    한편 5·18 추모제 2부인 추모식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개최된다. 추모식은 추모사와 유가족 대표의 인사말, 추모시 낭송과 님을 위한 행진곡 제창, 헌화와 분향 순으로 진행된다.

    이날 추모식에는 국민의힘 정운천 의원이 참석할 예정이다. 정운천 의원은 지난해 열린 41주년 5·18 추모제에 보수당 최초로 5·18 유족회의 초청을 받아 참석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