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황근 "농업·농촌, 식품산업을 국가기간업으로 도약시킬 터"

뉴스듣기


경제 일반

    정황근 "농업·농촌, 식품산업을 국가기간업으로 도약시킬 터"

    뉴스듣기
    핵심요약

    농식품장관 후보 인사청문회 모두 발언 통해
    "농업직불금도 5조원까지 확대 계획"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연합뉴스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연합뉴스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는 6일"농업·농촌과 식품산업이 국가 기간산업이자 미래성장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열과 성의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 후보자는 이날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의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을 통해 "기후변화와 탄소중립, 디지털 전환 등 산업 환경이 유례없이 급변하면서 농업도 대전환의 시기를 맞이하고 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정 후보자는 이를 위해 "새로운 환경에 맞게 기존 농업 구조에서 개선할 부분은 과감히 혁신하고 적극적으로 첨단 기술을 접목해 농업·농촌이 더욱 굳건하고 지속가능한 발전 토대를 구축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정 후보자는 또 농업 경영 안정화 대책의 일환으로 농업직불금을 단계적으로 5조원 규모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기본직불제의 사각지대를 해소해 중소농에 대한 지원을 더욱 두텁게 하고, 기후환경과 식량안보 위기 등에 대응하기 위한 선택직불제를 확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 후보자는 특히 "식량안보 위기를 극복해 식량주권을 확보할 것"이라며 "밀·콩 등의 국내 생산기반과 비축 인프라를 확충해 쌀에 편중된 자급 구조를 다른 주요 곡물로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농식품 바우처를 확대해 취약계층에 우수한 농식품을 지원하고 우량농지는 보전하면서 농지보전에 대한 인센티브를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 후보자는 또 "농업을 미래성장산업으로 육성하겠다"면서 "농식품 산업에 정보통신기술(ICT)·생명공학기술(BT) 등을 접목하고 농업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를 확대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아울러 토양오염과 가축분뇨 등 농업에 따른 환경부담 문제를 거론하면서 "농업계와 힘을 모아 탄소중립형 농업, 환경친화적 축산업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