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극장 장악한 '닥스 2', 개봉 이틀 만에 177만 관객 동원

뉴스듣기


영화

    극장 장악한 '닥스 2', 개봉 이틀 만에 177만 관객 동원

    뉴스듣기

    어린이날인 5일 하루에만 관객 106만 1675명이 '닥스 2' 관람

    외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메인 포스터.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외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 메인 포스터.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공마블 신작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극장가를 장악했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4일 개봉한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감독 샘 레이미, 이하 '닥스 2')는 어린이날인 5일 하루에만 2634개 스크린에서 1만 3001회 상영하며 관객 106만 1675명을 동원, 휴일 극장가를 휩쓸었다.
     
    이날 극장을 찾은 총 관객은 130만 6980명으로, 극장을 찾은 관객 10명 중 8명이 '닥스 2'를 관람한 셈이다. 휴일 특수에 힘입어 '닥스 2' 누적 관객 수는 177만 8248명으로, 개봉 이틀 만에 200만에 가까운 관객을 끌어모았다.
     
    2020~2022년 개봉작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한 '닥스' 2는 개봉 이틀 만에 2022년 최고 흥행 스코어까지 갈아치웠다. 누적 관객 수 177만 8248명이란 기록 역시 지난 1월 개봉한 '해적: 도깨비 깃발'의 최종 스코어 133만 9176명을 단 이틀 만에 넘어선 것이다.
     
    또한 어린이날 106만 명을 동원한 '닥스 2'는 지난 2016년 마블 영화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가 기록한 역대 어린이날 일일 최다 관객 수 88만 6759명을 뛰어넘으며 또 하나의 새로운 기록을 이뤄냈다.
     
    이에 연일 흥행 신기록을 써 내려가고 있는 '닥스 2'가 과연 코로나19 팬데믹(감염병의 세계적 대유행) 이후 최고 기록을 세울지 관심이 쏠린다.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는 '스파이더맨' 3부작을 연출하며 독보적 연출력과 뛰어난 영상미를 선보인 샘 레이미 감독과 디즈니+ 마블 오리지널 시리즈 중 역대 최고 프리미어 시청률을 기록한 '로키'의 각본을 맡은 마이클 월드론이 새롭게 합류해 더욱 완성도 높은 작품의 탄생을 알린다.
     
    여기에 '닥터 스트레인지 그 자체'라고 평가받는 베네딕트 컴버배치를 비롯해 엘리자베스 올슨, 베네딕트 웡, 소치틀 고메즈, 치웨텔 에지오포, 레이첼 맥아담스 등 할리우드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이 캐릭터와 혼연일체 된 압도적 열연을 펼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