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씨름 경량급 최강' 42살 노장 누르고 11번째 정상

뉴스듣기


스포츠일반

    '씨름 경량급 최강' 42살 노장 누르고 11번째 정상

    뉴스듣기
    1일 충북 괴산군 괴산문화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80kg이하)에 등극한 노범수(울주군청)가 우승을 확정한 후 기뻐하고 있다. 대한씨름협회1일 충북 괴산군 괴산문화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80kg이하)에 등극한 노범수(울주군청)가 우승을 확정한 후 기뻐하고 있다. 대한씨름협회
    씨름 경량급 강자 노범수(23·울주군청)가 통산 11번째 장사에 등극했다.

    노범수는 1일 충북 괴산군 괴산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 태백장사(80kg 이하) 결정전에서 42살 베테랑 오흥민(부산갈매기)을 제쳤다. 5판 3승제 결승에서 3 대 1 승리로 황소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지난 3월 거제 대회 이후 2개월 만에 올해 2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개인 통산은 11번째. 노범수는 태백급에서 꼭 10번째 정상에 올랐고, 한 체급 위인 금강급(90kg 이하)에서도 1번 우승을 거둔 바 있다.

    노범수는 노장 오흥민과 결승에서 잇따라 들배지기로 두 판을 먼저 따냈다. 오흥민도 한 판을 만회했지만 노범수가 네 번째 판에서 잡채기로 승부를 마무리했다.

    8강에서 노범수는 장현진(제주특별자치도청)을 2 대 0으로 꺾고 4강에 올랐다. 최대 고비인 준결승에서 노범수는 강력한 우승 후보 윤필재(의성군청)를 2 대 1로 물리쳤다. 4강의 기세를 몰아 결국 꽃가마에 올랐다.

    ▶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
    태백급(80kg 이하) 경기결과
    태백장사 노범수(울주군청)
    2위 오흥민(부산갈매기)
    3위 윤필재(의성군청)
    4위 정재욱(구미시청)
    5위 장현진(제주특별자치도청), 김윤수(용인특례시청), 이재안(양평군청), 손희찬(증평군청)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