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보라 '저주 토끼' 美 아셰트와 판권 계약…15개국 판매

뉴스듣기


책/학술

    정보라 '저주 토끼' 美 아셰트와 판권 계약…15개국 판매

    뉴스듣기
    핵심요약

    영국 부커상 인터내셔널 최종 후보 올라
    결과는 다음달 26일 발표

    아마존북 제공 아마존북 제공 세계 3대 문학상인 영국 부커상 인터내셔널 최종 후보에 오른 정보라(46) 작가의 '저주 토끼'가 미국 대형 출판그룹 아셰트 북 그룹(Hachette Book Group)에 판권이 팔렸다.

    '저주 토끼' 판권 계약을 담당하는 그린북 에이전시는 13일 "'저주 토끼'가 아셰트 출판그룹 산하 임프린트인 '알콘퀸'(Algonquin)과 3만 달러(약 3700만원)에 판권을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 금액은 영국 판권의 10배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계약은 종이책과 전자책, 오디오 판권이 포함됐다.

    뉴욕에 본사를 둔 아셰트 북 그룹은 연간 1600종 이상의 책을 출간하는 대형 출판 유통 그룹이다. 미국 대형 출판사인 하퍼콜린스, 펭귄랜덤하우스 등 5~6곳과 경쟁해 '저주 토끼' 판권을 따낸 것으로 전해졌다.

    '저주 토끼'는 영국을 비롯 일본, 중국, 스페인, 인도네시아, 폴란드, 브라질, 알바니아, 루마니아, 베트남, 사우디아라비아, 이탈리아, 독일 등 15개국에 판권이 판매됐거나 계약을 앞뒀다.

    한국인 번역가 안톤 허가 영어로 옮긴 이 책은 지난 7일 부커상재단이 발표한 부커상 인터내셔널 부문 최종 후보 6편에 선정됐다. 결과는 다음달 26일 발표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