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하남 위례신도시 산에서 '불'…3시간 40분 만에 진화(종합)

뉴스듣기


경인

    하남 위례신도시 산에서 '불'…3시간 40분 만에 진화(종합)

    뉴스듣기
    핵심요약

    소방인력 240명, 장비 39대 투입해 오후 늦게 화재 진압
    산림 2ha 소실, 인명 및 문화재, 재산 등 피해는 없어
    소방, 화재 진압 마무리하는대로 원인 조사에 주력

    4일 오후 7시 40분쯤 하남시 위례신도시 남한산성 자락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독자 제공4일 오후 7시 40분쯤 하남시 위례신도시 남한산성 자락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독자 제공경기도 하남시 위례신도시 인근 야산에서 발생한 불이 3시 40분 만에 진화됐다.

    5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43분쯤 하남시 학암동 남한산성 인근 청량산에서 불이 났다.

    위례신도시 아파트와 인접한 산에서 불이 난 탓에 이 일대 주민들 일부가 대피하기도 했지만, 소방당국은 소방 장비 39대와 인력 240여 명을 투입해 오후 10시 58분쯤 큰 불길을 잡았다. 오후 11시 23분쯤에는 완진됐다.

    하남시도 오후 8시 40분쯤 1천여 명에 달하는 전 직원 동원령을 내려 진화 및 안전조치 등에 투입했다.

    화재가 발생한 산.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화재가 발생한 산.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불로 산림 2㏊(산림청 추산 7㏊)가 탔지만, 바람이 1.2m/s로 약한데다가 산쪽으로 불어 다른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다만 당국은 산불과 인접한 아파트 단지 주변으로 소방차량 30여 대를 배치해 불길이 민가로 번지지 않도록 방어선을 구축했다. 현재는 잔불 감시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소방 관계자는 "진화 작업을 마무리하는 대로 정확한 피해 규모와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