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돼지의 왕' 김성규 제작발표회 참석 후 코로나19 확진

    배우 김성규. 티빙 제공배우 김성규. 티빙 제공티빙 오리지널 '돼지의 왕' 배우 김성규가 코로나19에 확진됐다.

    16일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CBS노컷뉴스에 "김성규가 지난 15일 진행된 '돼지의 왕' 제작발표회 행사 전 코로나 자가진단을 시행했고, '음성' 판정을 받아 행사에 참석했다"며 "당일 저녁 김성규는 추가로 자가진단 키트를 시행했고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가까운 병원에서 신속항원검사를 통해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정확한 결과를 위해 추가로 받은 PCR 검사에서 오늘(16일) 최종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확진까지의 경과를 자세히 밝혔다.

    김성규는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까지 완료한 상태이며 현재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및 치료 중이다.

    앞서 열린 '돼지의 왕' 제작발표회에 참석했기 때문에 추가 확진에 대한 우려를 지울 수 없는 상황.

    함께 했던 배우 김동욱, 채정안 등은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고, 티빙은 방역 차원에서 '돼지의 왕' 트위터 블루룸 라이브와 극장 시사회 무대인사 및 GV(관객과의 대화)를 취소할 것으로 알려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