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슈팅 0개' 손흥민, 토트넘 충격패 속 평점 6.8점

손흥민. 연합뉴스손흥민. 연합뉴스손흥민(30, 토트넘 홋스퍼)이 슈팅 0개로 침묵했다.

손흥민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무어에서 열린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번리와 순연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해 90분 풀타임을 소화했다. 하지만 90분 동안 슈팅을 하나도 때리지 못한 채 0대1 패배를 지켜봐야 했다.

토트넘은 번리전 패배와 함께 12승3무9패 승점 39점 8위에 머물렀다. 맨체스터 시티전 승리의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했다.

손흥민은 슈팅 0개에도 후스코어드닷컴 6.8점을 받았다.

후반 2분 해리 케인의 머리에 정확히 프리킥을 배달했다. 케인의 헤더는 크로스바를 때리고 나와 둘의 합작골 기록은 미뤄졌다. 후반 24분에도 역습 찬스를 만들어 데얀 쿨루세브스키에게 양보했지만, 맨체스터 시티전 같은 골은 나오지 않았다. 후반 42분에도 스테번 베르흐베인의 슈팅을 도왔지만,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토트넘 내에서는 크리스티안 로메로(7.3점), 에메르송 로열(7.0점), 골키퍼 위고 로리스(6.9점) 다음 평점이다. 손흥민과 함께 케인,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가 6.8점을 기록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