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의용, 日 외무상에 '사도광산' 항의…"역사 외면에 깊은 실망"

뉴스듣기


국방/외교

    정의용, 日 외무상에 '사도광산' 항의…"역사 외면에 깊은 실망"

    뉴스듣기
    정의용 외교부 장관(왼쪽)과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대신. 연합뉴스정의용 외교부 장관(왼쪽)과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대신. 연합뉴스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3일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대신과 통화를 갖고 한일관계 및 한반도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정 장관은 우선 올바른 역사인식이 한일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한 근간임을 지적하고, 일본 정부가 한국인 강제노역의 아픈 역사를 외면한 채 '사도광산'을 세계유산으로 등재 추진키로 결정한 데 대해 깊은 실망과 함께 항의의 뜻을 표했다.
     
    정 장관은 또 지난해 7월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의 결정에 따라 2015년 '일본 근대산업시설' 등재 시 일본 스스로 약속한 후속조치부터 충실히 이행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이어 이러한 후속조치를 이행하지 않으면서 오히려 일본 정·관계에서 일본 정부가 스스로 표명해온 과거사 관련 사죄와 반성의 정신에 역행하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고, 일본정부가 이에 동조한 데 대해 우려를 표명했다.
     
    아울러 정 장관은 강제징용 및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등 과거사 문제 관련, 피해자들이 수용할 수 있는 해법을 모색하기 위해 일본 측의 보다 적극적인 자세를 촉구하고, 일본 수출규제·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문제 등 양국 여타 현안 관련 우리 정부 입장을 재차 전달했다.
     
    한편 양 장관은 북한의 지난달 30일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명하고, 한반도 상황의 안정적 관리 및 조속한 대화 재개를 위해 한일, 한미일간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