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롯데 창고형 할인점 '맥스' 본격 출격…내년 수도권 진출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생활경제

    롯데 창고형 할인점 '맥스' 본격 출격…내년 수도권 진출

    뉴스듣기
    핵심요약

    이달 19일 송천점(전주), 21일 상무점(광주), 27일 목포점 및 오는 3월 창원중앙점 오픈
    호남 및 창원 지역에 첫 선, 내년엔 격전지 수도권에서도 맥스 매장 선보일 계획

    롯데마트 맥스 상무점 외관. 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 맥스 상무점 외관. 롯데마트 제공 
    롯데마트가 창고형 할인점 브랜드 '맥스(Maxx)'를 새롭게 선보이며 창고형 할인점 사업을 본격화한다.

    롯데마트는 기존 '빅(VIC)마켓'이라는 이름 대신 '새로운 상품으로 최대치의 고객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롯데마트 맥스(Maxx)'라는 이름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롯데마트는 '맥스(Maxx)' 브랜드로 오는 19일 송천점(전주)을 처음 오픈하고 21일에는 상무점(광주)을, 27일에는 목포점을 여는 등 이달에만 3개의 맥스 매장을 오픈한다. 3월에 오픈하는 창원중앙점까지 합하면 올해 1분기에만 4개의 맥스 매장을 열게 된다. 또한 기존 2개 매장(영등포점, 금천점)도 3월까지 이름을 맥스로 교체한다.

    '롯데마트 맥스'는 현재 창고형 할인점이 자리하지 않은 호남 지역과 창원중심으로 오픈할 예정이며, 이후 격전지인 수도권에도 맥스 매장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롯데마트 맥스는 상품 경쟁력에 집중해 오직 맥스 매장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단독 상품의 비중을 큰 폭으로 확대한다. 현재 35% 수준의 단독 상품 구성비는 향후 50% 이상까지 확대해 맥스 만의 상품 차별화를 이뤄낼 계획이다.

    대표적인 품목으로 프랑스 대표 냉동식품 브랜드인 '티리에(thiriet)'의 알래스카 대구 튀김, 구운 가지 등 12개의 다양한 디저트와 요리를 선보인다. 그 밖에도 독일 DM사의 화장품인 '발레아'도 판매한다.

    또한, 원재료의 풍미를 살린 직영 빵집 1호점인 '풍미소(風味所)'와 치즈가 맛있는 피자인 '치즈앤도우(Cheese & Dough)'도 시그니처 상품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풍미소' 대표 상품인 '프렌치바케트'는 프랑스 밀가루를 사용했으며 폴리쉬 발효법을 적용해 24시간 저온숙성 과정을 통해 만들어진다. '치즈앤도우'에서는 48시간 저온숙성 도우로 쫄깃함이 느껴지는 18인치 특대형 피자를 선보인다.

    또한, 30~40대 고객들이 선호하는 브랜드를 중심으로 합리적인 가격의 최신 트렌드 상품도 선보여 하이엔드 명품 브랜드부터 컨템포러리 브랜드의 상품들도 선보인다. 더불어 '휘슬러', 'WMF' 등 유명 쿠킹웨어부터 유럽산 도자기와 같이 고급 매장에서만 구매할 수 있었던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안할 계획이다.

    롯데마트는 상품 도입 협의 때부터 무조건적인 대용량 상품으로의 구성은 피하고 3-4인 가족 중심의 용량으로 구성하는 등 보다 합리적이고 최적화된 용량과 가격을 제안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롯데마트 맥스의 가장 큰 경쟁력 중 하나는 축산 매장이다. 창고형 할인점의 주력 상품군이 축산, 그중에서도 수입육인만큼 품질 상위3%의 미국산 프라임(Prime) 등급 소고기와 마블링이 뛰어난 호주산 곡물비육 소고기를 주력으로 선보인다. 또한, 가치소비 트렌드에 맞춰 동불복지 축산물을 확대 운영해 창고형 할인점에서는 처음으로 국내산 동물복지 돼지고기를 판매하며, 닭고기 냉장육의 전체 상품을 동물복지 인증상품으로 구성했다.

    강성현 롯데마트 대표는 "맥스는 30-40대 젊은 고객을 주요 타깃으로 새로운 경험과 가치 소비를 선호하는 라이프 스타일에 맞춰 상품을 구성했다"며, "누구나 방문할 수 있는 창고형 할인점으로서 지역의 명소가 될 수 있도록 가성비에 가치를 더한 상품 제안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