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먹을 것 안 주고 잤다고…엄마 때려 숨지게 한 비정한 아들

뉴스듣기


전국일반

    먹을 것 안 주고 잤다고…엄마 때려 숨지게 한 비정한 아들

    • 2021-12-28 15:37
    뉴스듣기
    황진환 기자·스마트이미지 제공황진환 기자·스마트이미지 제공잠을 자고 있던 어머니를 주먹과 발로 폭행해 숨지게 한 3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존속폭행치사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3일 오후 8시께 인천시 서구 가정동 한 다세대주택에서 60대 어머니 B씨를 주먹과 발로 여러 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범행 다음 날인 24일 오후 2시 56분께 "엄마가 많이 다쳐서 병원에 가야 한다"고 112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의 손과 발에 혈흔이 묻어 있자 그를 긴급 체포했다.

    A씨는 경찰에서 "어머니에게 먹을 것을 달라고 했는데 계속 잠을 자 화가 나서 폭행했다"고 진술했다. B씨는 평소 고관절 질환을 앓고 있는 A씨를 돌봤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구체적 범행 경위 등을 추가로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