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브레이브걸스, 코로나 여파로 첫 단독 콘서트 잠정 연기

뉴스듣기


가요

    브레이브걸스, 코로나 여파로 첫 단독 콘서트 잠정 연기

    뉴스듣기
    브레이브걸스의 첫 단독 콘서트가 코로나 여파로 잠정 연기됐다.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브레이브걸스의 첫 단독 콘서트가 코로나 여파로 잠정 연기됐다.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여성 아이돌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라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연기한다.

    소속사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1월 15일, 16일 예정되어 있던 브레이브걸스의 첫 단독 콘서트 '더 브레이브걸스 쇼'(THE BRAVE GIRLS SHOW)를 잠정 연기한다"라고 27일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완화 시 브레이브걸스의 첫 번째 콘서트 '브레이브걸스 쇼'를 재개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 빠른 시일 내로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안전한 상황 속에서 만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희망한다. 많은 분이 기대해 주셨던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더욱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팬 여러분들을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관객들이 예매한 '더 브레이브걸스 쇼' 티켓은 순차적으로 일괄 취소될 예정이며, 예매 수수료 및 배송비를 포함해 100% 전액 환불될 예정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