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낙연 "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책임있게 활동할 것"

뉴스듣기


제주

    이낙연 "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책임있게 활동할 것"

    뉴스듣기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 3일 제주찾아 4.3평화공원 참배
    이재명 후보 지지계획 묻는 질문에 "지금까지 그러지 않은 적 없어"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이재명 후보와 경쟁했던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3일 제주를 찾아 4.3평화공원을 참배했다. 이인 기자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이재명 후보와 경쟁했던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3일 제주를 찾아 4.3평화공원을 참배했다. 이인 기자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재명 후보 대선 지원과 관련해 "선대위 상임고문으로서 책임있게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당 대통령선거 경선 주자였던 이 전 대표는 3일 제주4.3평화공원에서 참배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재명 후보 지지계획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 전 대표는 "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이미 합류해 있고 상임고문도 후보측의 요청을 제가 수락한 것"이라며 "책임의식에 맞게 활동할 것이고 지금까지 그러지 않은 적은 없었다"고 말했다.

    적극적으로 지원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당내 의견에 대해선 이 전 대표는 "구체적으로 무엇을 할 것인가에 대한 얘기가 있어야 하는데 상임고문 9명이 비슷하게 하고 있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이재명 후보측의) 요구가 있으면 지지활동을 더 할 수도 있느냐는 물음에는 "이제까지 안 한 적이 어디 있습니까"라고 답했다.

    이 전 대표는 "경선 이후에 3~4주 동안 칩거 상태에 있었고, 지금은 조용히 여러 지역의 저를 도와주셨던 분들께 인사드리는 일정을 하고 있다"며 "제주 방문도 그런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재명 대선후보 선대위의 '1호 영입인재'로 발탁됐다 사퇴 의사를 밝힌 조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에 대해서는 "안타깝게 생각한다. 좀 더 신중하게, 국민들께 염려를 끼쳐 드리지 않도록 잘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윤석열 후보가 갈등을 빚는 것과 관련해선 그는 "다른 당에 대해서까지 제가 걱정할 만큼 많이 알고 있지 못하다"고 말했다.

    제주4.3 희생자 배보상안이 담긴 4.3특별법 개정안이 국회 처리를 앞두고 있는 것에는 "지난해 2월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한 뒤 배보상을 구체화하는 법안도 최종 처리를 앞두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 전 대표는 "보상의 규모와 방식에 대해서 유족들이 큰 마음으로 수용해 주셔서 보상의 실행 또한 큰 어려움 없이 진행될 수 있게 됐다"며 "많이 늦었지만 이제라도 이런 절차가 진행되는 것을 다행으로 생각하고 도민들이 오랫동안 염원했던 대로 제주가 평화와 화해의 땅으로 거듭났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