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주호성 "연극 '천경자천경자' 공연 무산…배우들에게 사과"

뉴스듣기


공연/전시

    주호성 "연극 '천경자천경자' 공연 무산…배우들에게 사과"

    뉴스듣기
    핵심요약

    내년초 공연 예정이었지만 천경자 화백 유족 극심한 반대

    극단 원 블로그 제공 극단 원 블로그 제공 배우 겸 연출가 주호성이 연극 '천경자천경자' 공연을 올리지 못하게 됐다며 사과했다.

    주호성은 정중헌 작가의 책 '정과 한의 화가 천경자'(2021)를 원작으로 한 연극 '천경자천경자'를 이달말부터 무대에 올릴 예정이었다.  

    주호성은 지난 24일 극단 원 블로그에 "그동안 제가 직접 각색하며 열심히 준비해온 연극 '천경자천경자'의 공연을 올리지 못하게 됐다. 저는 원작자인 정중헌 님의 허락을 얻었고, 서울시에서 그림 사용허가를 받고 MBC가 소장하고 있는 천경자 인터뷰 영상도 구입하며 공연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두달 여간 춤연습과 연기연습을 강행해온 배우들의 노력이 그만 물거품이 됐다. 천경자 화백 가족의 유별난 관리를 모르는 것은 아니었지만 이유를 설명하지 않는 극렬한 반대에 아무래도 지금은 때가 아니라는 결론을 내렸다"고 덧붙였다.

    이어 "천경자 화백은 제게 연극스승인 이원경 선생님과 친분이 두터우며 연극에도 많은 관심을 갖은 분이어서 더욱 그 분의 삶과 고뇌와 예술혼을 연극으로 만들고 싶었다"며 "다음으로 미루겠다. 열심히 노력해온 배우들에게 무릎이라고 꿇고 사과하겠다. 아쉬움에 조만간 희곡의 낭독공연 만이라도 갖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