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은보 금감원장 "시장 충격에 더 약한 지방은행…사전 감독 강화"

뉴스듣기


경제정책

    정은보 금감원장 "시장 충격에 더 약한 지방은행…사전 감독 강화"

    뉴스듣기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지방은행장과의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지방은행장과의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은 경제·금융시장 충격이 발생하면 지방은행이 더욱 취약할 수 있다며 리스크 요인을 미리 파악·관리하는 사전적 감독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정 원장은 이날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지방은행장과의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지방은행은 양호한 수준의 건전성을 유지하고 있지만, 대내외 환경이 녹록지 않다"며 "지방은행의 영업기반인 지역경제가 수도권보다 활력이 떨어져 경제·금융시장 충격에 더 취약할 수 있다"고 했다.

    이어 "지방은행에 대해서도 리스크 요인을 미리 파악해 철저히 관리하는 사전적 감독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정 원장은 시중은행과 지방은행에 대한 감독·검사 업무 수행 시 법과 원칙에 따라, 사전적 감독과 사후적 감독 간 조화와 균형을 도모하며, 금융소비자 보호를 위한 사전 예방적 감독을 강화하는 3가지 기본 원칙에 따르겠다고 강조했다.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지방은행장과의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열린 '지방은행장과의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정 원장은 대규모 소비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하는 데 주안점을 두겠다면서, 특히 고령층 고객이 많은 지방은행의 경우 금융사기나 불완전 판매로 인한 소비자 피해 위험이 크다고 지적했다.

    그는 "금융상품의 설계·개발 단계에서부터 상시감시와 감독이 이뤄지도록 하고, 일선 영업 현장에서 금융소비자보호법의 6대 판매원칙이 차질없이 이행되도록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고령층 등 취약계층에 대한 금융교육을 강화하고 디지털 접근성도 높여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정 원장은 또 "지방은행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필요한 자금 중개 기능을 충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지방은행 특성을 잘 반영할 수 있도록 건전성 감독기준을 합리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원책으로 경영실태평가 등급 기준 차등화, 디지털 경쟁력 강화 지원 등을 제시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