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시, 무이자 청년전세자금 대출 지원자 추가모집



부산

    부산시, 무이자 청년전세자금 대출 지원자 추가모집

    핵심요약

    대출한도 최대 1억 원, 연이율 1.5%

    부산시는 28일부터 청년임차보증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인 '머물자리론' 지원대상자를 추가모집한다. 부산시청 부산시는 28일부터 청년임차보증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인 '머물자리론' 지원대상자를 추가모집한다. 부산시청 부산시는 28일부터 청년임차보증금 대출이자 지원사업인 '머물자리론' 지원대상자를 추가모집한다고 밝혔다.

    '머물자리론'은 부산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을 완화하고 안정적인 주거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제도다.

    한국주택금융공사가 보증(대출금 100%)하고 부산은행이 연 1.5% 금리로 최대 1억 원까지 임차보증금 대출을 실행하면, 부산시가 대출이자 전액을 연 최대 150만 원까지 최장 4년간 청년들에게 지원한다.

    모집기한은 다음달 19일까지로 1주 단위 접수해 심사‧선정하고, 선착순 모집으로 추가 모집인원 156명을 초과하면 접수가 마감된다.
     
    지원 대상자는 신청일 기준, △부산시에 거주하는 만 19세에서 34세의 무주택 청년 세대주로 △부부합산 연 소득 4천만 원 이하 △임대차계약 체결 후 보증금 5% 이상 금액 지급 △부모명의 1주택 이하 등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특히, 이번 추가모집에는 1차 모집 당시 요건보다 세대주, 신청시기 등의 요건이 완화돼 대상자 범위가 확대됐다.
     
    대출 기간은 1년 이상 2년 이내로 당해 임대차계약 만료일까지며, 대출은 2년 단위로 1회에 한해 연장할 수 있고 연장 시 최초대출금의 5%를 상환해야 한다.
     
    지원 가능 주택은 △부산시 소재 주택 또는 주거용 오피스텔 △임차보증금 2억 원 이하이면서 전·월세 전환율 6.1% 이하인 주택이다.

    자세한 사항은 청년정책플랫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다음 달부터 지원 대상자를 선정해 청년정책플랫폼을 통해 공지하고, 개인별로 문자 메시지도 보낸다.

    선정된 대상자는 부산은행 각 영업점에서 대출 신청을 하면 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