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은, 위드 코로나-공급병목…물가상승세 오래 갈수도

뉴스듣기


금융/증시

    한은, 위드 코로나-공급병목…물가상승세 오래 갈수도

    뉴스듣기
    이한형 기자이한형 기자최근 6개월 연속 2%대 물가 상승률이 지속되는 가운데 글로벌 공급병목현상이 국내에 파급되고 위드코로나로 수요가 늘면 물가 오름세가 예상보다 길어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은행은 27일 내놓은 'BOK 이슈노트:우리나라와 미국의 주요 물가 동인 점검'에서 우리나라와 미국 모두 6개월 이상 물가목표를 상당폭 넘어서면서 이런 높은 물가상승세가 오래 지속될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증대되고 있다며 이렇게 내다봤다.

    한은은 먼저 원유와 천연가스 등 원자재가격 상승세 지속으로 에너지가격이 한미 양국에서 최근의 높은 물가 오름세를 주도하는 공통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했다.

    한은은 내년에는 수급여건이 개선되면서 국제유가가 완만하게 안정될 것으로 보는 견해가 일반적이라면서도 에너지 원자재 가격 상승세가 장기화 될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다.

    식료품 가격은 지난해 하반기 이후 우리나라에서 높은 오름세를 나타내는 것과 달리 미국에서는 상승세가 낮다가 최근 반등하고 있는 것으로 한은은 보고 있다.

    한·미 소비자물가 상승률 기여도 분해. 한국은행 제공한·미 소비자물가 상승률 기여도 분해. 한국은행 제공한은은 한미 양국 모두에서 경기회복과 함께 외식을 중심으로 확대되고 있는 수요측 물가상승 압력은 내년에도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자동차 반도체 공급차질과 해상물류 지체 등 글로벌 공급망 병목현상 영향으로 자동차 값이 미국에서 큰 폭으로 상승한 반면 우리나라에서는 그 영향이 제한적이지만 공급병목 장기화 시에는 우리나라에서도 물가상승 압력이 될 것으로 한은은 예측하고 있다.

    미국은 일부 대면서비스업 내에서 노동공급 부족으로 임금상승세가 높아지면서 물가에 반영되고 있지만 우리나라는 아직은 물가상승 압력으로 작용하지는 않고 있다.

    주거비의 경우 우리나라와 미국에서 점차 오름세가 확대되고 있고 향후에도 지속적인 물가상승 압력으로 작용할 것으로 한은은 보고 있다.

    또 확장적 거시정책에 따른 유동성 증가도 물가상승 압력으로 작용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한은은 판단하고 있다.

    한은은 이런 한미 양국에서의 물가 동인을 점검한 결과 우리나라에서도 물가상승압력이 점차 커지고 있는 가운데 글로벌 공급병목현상이 국내로 파급되고 다음달 방역체제 개편에 따라 수요가 늘면 높은 물가오름세가 예상보다 오래 지속될 가능성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