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테슬라, '천슬라' 됐다…자동차 업계 첫 '1조 클럽' 가입

뉴스듣기


미국/중남미

    테슬라, '천슬라' 됐다…자동차 업계 첫 '1조 클럽' 가입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가 렌트카 업체 헤르츠로부터 사상 최대 규모의 주문을 받으면서 이른바 '천슬라'를 달성했다.
     
    25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테슬라는 전장보다 12.66% 오른 1024.86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시가총액 1조 달러(약 1171조 원)를 돌파해 전 세계 최초이자 가장 가치있는 자동차 업체가 됐다. 애플과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MS), 알파벳 등과 함께 '1조 클럽'으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날 주가 급등은 헤르츠가 2022년 말까지 테슬라의 자동차 10만 대를 주문하기로 결정하면서 한 때 전장보다 14.9% 오른 1045.02 달러를 달성해 역대 최고점을 기록했다.
     
    연합뉴스연합뉴스헤르츠 마크 필즈 임시 CEO(최고경영자)는 "전기차는 이제 주류이며 우리는 급증하는 전 세계 수요와 관심을 주목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테슬라는 머스크가 설정했던 연평균 50% 상승의 매출 성장률과 연간 20만 대 판매 목표를 달성하게 됐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