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황선홍호, 출항…U-23 아시안컵 예선 위해 싱가포르로

뉴스듣기


축구

    황선홍호, 출항…U-23 아시안컵 예선 위해 싱가포르로

    뉴스듣기
    파주 NFC에서 훈련 중인 U-23 대표팀 선수들. 대한축구협회 제공 파주 NFC에서 훈련 중인 U-23 대표팀 선수들. 대한축구협회 제공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금메달을 위해 황선홍호가 첫 여정을 시작한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U-23 대표팀은 2022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아시안컵 예선을 위해 20일 오전 11시 싱가포르로 출국한다. 
       
    예선은 총 11개 조로 격돌한다. 각 조 1위와 2위 팀 중 상위 4개 팀은 내년 6월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리는 U-23 아시안컵 본선에 진출한다.
       
    H조에 속한 한국은 25일 필리핀, 28일 동티모르, 31일 싱가포르와 만난다. 
       
    이번 예선은 지난 9월 대표팀 사령탑이 된 황 감독이 치르는 첫 대회이다. 
       
    '원팀'을 강조한 황 감독은 이번 예선을 위해 오현규(김천 상무), 최준(부산 아이파크), 이광연(강원FC) 등 23명을 NFC로 소집해 훈련을 마쳤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