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재명 "野, 현대 정치집단인지 의문"…인천 공약 발표

뉴스듣기

20대 대통령-국민의 선택

노컷뉴스
대통령 선거일2022년 3월 9일 (수)



경인

    이재명 "野, 현대 정치집단인지 의문"…인천 공약 발표

    뉴스듣기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 윤창원 기자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 윤창원 기자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국민의힘에 대해 "대한민국 현대사회의 정치집단인지 의문"이라며 "(국민을) 고려 시대에 아무것도 모르는 무지렁이 백성들로 아는 것 아닌가 생각이 든다"고 비난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28일 인천시 남동구 민주당 인천시당을 찾아 인천지역 5대 공약을 발표하는 기자간담회에서 '경인선 지하화'의 추진 방안과 관련해 답변하던 중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성남시장에 8년간 재임하는 동안 미뤄있던 숙제를 다 했다"며 "정치인들이 손을 대기 꺼리는 복합한 현안을 해결하다 보니 국민의힘이 공격하기 좋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정치를 이런 식으로 하니 국가발전이 안 되는 것"이라며 "기초자치단체장이 집권당의 엄청난 압박을 견디면서 한 일을 칭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의 발언은 국민의힘에서 화천대유 등과 관련해 제기한 특혜 의혹을 반박한 것이다.
     
    이 지사는 기자간담회에 앞서 인천의료원을 방문해 "정치 인생을 시작하게 된 계기도 공공의료원 확충이었다"며 "국민의힘 정치세력이 성남시민의 열망을 조례안 부결시키면서 좌절시켰고 이 사건 때문에 특수공무집행방해로 수배를 받던 중 정치에 입문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공공의료원 확충은 차기 이재명 정부의 핵심 과제 중 하나"라며 "공공의료가 서구 선진국뿐만 아니라 후진국에 비해서도 형편이 없어 10%도 안 되는 공공의료 비중을 늘려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연합뉴스인천지역 현안인 수도권매립지 2025년 사용 종료와 관련해서는 "인천시민들이 동의할 수 있는 대안을 중앙정부 차원에서 만들어내겠다"고 말했다. 그 대안은 구체적으로 언급하지는 않았다.
     
    이날 이 지사는 인천지역 경제 분야 공약으로 바이오·항공정비 등 미래산업 육성, 노후 산단의 스마트 그린산업단지 전환, 남북교류와 국제협력의 관문 기능 강화 등을 발표했다.
     
    또 경인전철·경인고속도로 지하화 방안 마련, 수도권매립지·석탄발전소 등 지역 현안 해결, 인천내항 재생·공공의료 인프라 확충 지원 등도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