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4년 만의 감격' 삼성 백정현, 첫 월간 MVP 영예

뉴스듣기


야구

    '14년 만의 감격' 삼성 백정현, 첫 월간 MVP 영예

    뉴스듣기

    삼성 좌완 에이스 백정현. 연합뉴스삼성 좌완 에이스 백정현. 연합뉴스
    프로야구 삼성 좌완 백정현(34)이 데뷔 14년 만에 월간 최우수 선수(MVP)에 올랐다.

    백정현은 한국야구위원회(KBO)가 8일 발표한 '2021 신한은행 SOL KBO 리그' 7-8월 월간 MVP로 선정됐다. 2007년에 프로 데뷔한 백정현은 14년 만에 처음으로 월간 MVP를 수상했다.

    야구 기자단 투표에서 백정현은 총 32표 중 29표(90.6%), 팬 투표 32만 807표 중 15만 9851표(49.8%)로 총점 70.23점을 기록하며 1위에 올랐다. 11.15점으로 2위에 오른 롯데 김원중을 넉넉히 제쳤다.

    백정현은 아깝게 6월 MVP를 놓친 아쉬움을 털었다. 삼성은 4월 월간 MVP 원태인에 이어 올 시즌 두 명의 투수 월간 MVP를 배출했다.

    해당 기간 백정현은 6경기 5승 무패를 기록했다. 이 기간 다승 1위에 1.16의 평균자책점으로 한화 라이언 카펜터(0.30)에 이어 2위에 올랐다. 탈삼진은 35로 이 부문 4위를 기록했다.

    또한 6경기에서 백정현은 모두 6이닝 이상 투구하며 총 38⅔이닝을 소화했다. 7월 2일 창원 NC전부터 8월 18일 대전 한화전까지 25⅔이닝 연속 무실점 투구를 펼치기도 했다. 백정현은 앞서 5월 26일 창원 NC전부터 6월 19일 사직 롯데전까지 이어진 올 시즌 최장인 28⅔이닝 무실점 투구를 기록하기도 했다.

    7-8월 MVP로 선정된 백정현은 상금 200만 원과 함께 75만 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를 받는다. 또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백정현의 모교 대구중학교에 해당 선수 명의로 100만 원의 기부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