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주호영 "공수처, 대통령 산하기관 아냐"…김진욱 "우려 불식"

뉴스듣기


국회(정당)

    주호영 "공수처, 대통령 산하기관 아냐"…김진욱 "우려 불식"

    뉴스듣기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6일 국회에서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을 접견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26일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을 만나 "대통령을 비롯해 검찰이 못하는 살아있는 권력에 대한 수사를 잘 해달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김 처장과 만나 "공수처는 대통령 산하기관이 절대 아니다"면서 "공수처에 대한 야당 걱정이 기우였구나 할 수 있도록 부탁한다"고 했다.

    그는 "보통 고위 공직에 임명되면 축하를 드려야 하는데 하도 어려운 자리라 축하 드려야 할지 위로를 해야 할지 모르겠다"며 "아시다시피 공수처에 대한 야당의 입장은 복잡 미묘하다"고 덧붙였다.

    김 처장은 "처장은 물론 차장도 정치적 중립성과 독립성이 담보되는 사람이어야만 공수처라는 새로운 조직이 정상적으로 된다"며 "우려를 불식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 처장은 "여야를 떠나 앞으로 헌법 정신에 입각해 인권을 충분히 존중하며 실체적 진실을 발견할 길이 있다면 찾아서 가야한다고 생각한다"고 공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